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0일 화요일

충남 금산군 사이클 팀, 전국체전 금빛질주

남자일반부 금3, 은2 획득으로 최강실력 입증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김남태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0월 10일 12시 47분

지난4일부터 9일까지 강원도 양양에서 치러진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금산군청 사이클 팀 개인도로 단체(최형민, 이재하, 최동혁, 이승권, 박경민) 선수들이 금메달을 획득한 모습.(사진제공=금산군청)

〔아시아뉴스통신=김남태 기자〕금산군은 군청 소속 사이클 팀이 지난4일부터 9일까지 강원도 양양에서 치러진 제100회 전국체전에서 금메달 3개, 은메달 2개를 획득해 국내 최강 남자 실업팀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고 10일 밝혔다.

전국체전에 충남도 사이클 대표로 출전한 금산군청 사이클팀 최형민, 손제용, 이재하 선수, 최형민, 이재하, 최동혁, 이승권, 박경민 5명의 개인도로단체 선수가 총 금메달 3개, 은메달 2개를 획득한 것이다.

최형민 선수는 ‘개인도로’와 ‘도로개인독주45km’에서 각각 금메달과 은메달을, 손제용 선수가 ‘경륜’에서 금메달, 개인도로 단체(최형민, 이재하, 최동혁, 이승권, 박경민) 선수가 금메달, 이재하 선수가 ‘스크래치’에서 은메달을 따냈다.

지난 전국체전에서 5개의 금메달을 따낸 금산군청 사이클 팀은 올해 들어 최고 기량을 보유한 국가대표급 선수 2명이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선수로 뛰기 위해 이적해 전반적인 팀의 기량 저하가 우려 되었지만 이번 대회 성적으로 국내 최강 남자 사이클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연초부터 선진기술 습득을 위해 해외전지훈련과 수시로 금산군 남이면 일원 산악, 험로지형을 이용한 강도 높은 훈련을 실시하고 대회 40일전부터 일치감치 대회가 열리는 강원도 양양에서 합숙을 하며 코스적응 훈련을 실시한 결과이다.


강흔구(금산부군수) 단장은 “한정된 선수 지원여건 속에서도 선수들의 실력 향상과 효율적인 팀 운영을 위해 노력했다”면서 “앞으로 금산군과 금산인삼 홍보와 연계하고 군민으로부터 관심과 호응을 받는 팀으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금산군청 사이클 선수들은 10월 중 잠시 휴식기를 거친 다음 12월 중 성적과 실력향상을 토대로 선수단을 재구성한 후 본격적으로 2020년 전국대회 금메달 사냥에 나설 계획이다.


knt3228@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