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06일 금요일

[기고]작은 안전 실천으로 따뜻하고 안전한 겨울 나기

경산소방서장 조유현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박종률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1월 30일 07시 31분

조유현 경산소방서장.(사진제공=경산소방서)

'곡돌사신(曲突徙薪)' 굴뚝을 굽게 만들고 아궁이 근처의 땔나무를 다른 곳으로 옮기는 것처럼 화근을 없애 재앙을 미연에 방지하라는 말이다.

화재 위험이 증가하는 겨울철을 앞두고 11월은 소방관에게 아주 특별한 달이다.

매년 11월을 불조심 강조의 달로 지정하여 범국민적인 화재예방 분위기를 조성시키고 겨울철을 본격적으로 대비한다.

경산소방서는 관내 공공기관, 중점관리대상 등을 대상으로 불조심 홍보 현수막을 게시하고 버스정보시스템(BIS), 전광판 홍보 등을 통하여 생활 밀접형 홍보를 펼치고 있다.

또한 시민들의 안전의식 강화를 위하여 대국민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무엇보다 중요한 건 화재를 예방하고자 하는 개개인의 의지일 것이다.

주변만 살펴봐도 화재에 위험한 요소를 쉽게 발견할 수 있다.

화재위험 3대 겨울용품인 전기히터·장판, 전기열선, 화목보일러의 경우 사용 시 안전관리기준을 꼭 준수하고 수시로 점검해야 한다.

더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안전인증(KC마크)을 받은 제품을 사용해야 하며 문어발식 전기콘센트 사용금지, 외출 시 전열기구 플러그 뽑기, 전기열선 피복상태 수시 확인, 화목보일러 주변 가연물 제거, 주변 소화기 비치 등이 있다.


이처럼 화재예방은 거창한 일이 아니다.

단지 작은 습관에서 나오는 행동 하나하나가 화재를 예방하는 방법인 것이다.

이러한 습관이 모여서 내 가족과 친구, 이웃, 동료들을 화재로부터 지킬 수 있는 것이다.

빈번히 화재가 발생하는 겨울철 안전에 관심과 주의를 기울여 더 이상 소중한 생명이 화재와 함께 사라지는 일이 없기를 간절히 바란다.


jrpark69@naver.com

※사외 기고는 본사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