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20년 01월 28일 화요일

뉴스홈 스포츠 스포츠일반
베트남 태국 축구중계, 감독 간 韓-日 대결…朴 한 점 뒤지며 고전 중

베트남 태국 축구 중계, 스포츠 채널 서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서아름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2월 05일 17시 48분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팀이 태국과 경기 중이다. 베트남 태국 축구 중계는 스포티비와 SBS스포츠에서 한다. (사진출처=스포티비 방송캡처)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U-22(22세 이하) 축구대표팀이 일본의 니시노 아키라 감독이 이끄는 태국 대표팀을 맞이해 고전 중이다. 5시 30분 현재 1-2로 뒤지고 있는 상황. 

이날 오후 4시(현지시간) 필리핀 북부 라구나주(州) 비난경기장에서 베트남과 태국이 경기를 치르고 있다. 국내에서는 스포츠채널인 스포티비와 SBS스포츠에서 중계 중이다. 

두 팀의 맞대결은 ‘동남아시아의 한일전’으로 불린다. 이른바 감독 간의 한일전인 탓이다. 

박항서 감독은 현재까지 4연승을 달성하면서 승점 12점을 챙겼다. 이번 경기에서 태국과 비기기만 해도 승점 13점을 기록하며 조 1위로 준결승에 진출할 수 있다. 

베트남 U-22 대표팀은 이번 대회를 통해 60년 만에 처음으로 SEA 게임에서 우승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태국 대표팀은 지난해 우승국이다.
 


1644asia@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