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24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인천 중구, 중국 우한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체계 구축

[인천=아시아뉴스통신] 김선근기자 송고시간 2020-01-29 14:56

29일 인천시 중구가 재난상황실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피해현황과 대응방안 등에 관한 비상대책회의를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인천중구청)

[아시아뉴스통신=김선근 기자]인천시 중구(구청장 홍인성)은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집단 발생하고 국내 입국자 중 확진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설치하고 비상근무체제에 돌입했으며 28일부터 매일 재난상황실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피해현황과 대응방안 등에 관한 비상대책회의를 실시하고 긴급상황에 대비하고 있다.

또한 효율적이고 철저한 접촉자 관리를 위한 접촉자, 공무원의 1:1 매칭 능동감시 실시 및 24시간 비상방역근무와 방역대책반을 편성해 운영하고 있으며 재난취약계층의 건강관리와 주민피해 예방을 위한 방역물품 등을 배부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우한시 방문 또는 체류자 중 우한시 화난 해산물시장 방문 후 14일 이내에 발열과 호흡기 증상이 발생한 환자, 또는 우한시를 다녀온 후 14일 이내에 폐렴이 발생한 환자는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 및 중구보건소로 신고해줄 것을 의료기관과 입국자에게 당부했다.

홍인성 중구청장은 “철저한 대응 계획을 추진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이 확산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