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6월 05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청양군, 지역회생 위한 범군민운동 추진위원 위촉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김형중기자 송고시간 2020-05-22 23:14

충남 청양군이 자본의 외부 유출을 방지하고 지역경제 선순환 구조를 구축하기 위한 움직임을 본격화하고 있다. (사진제공 = 청양군)

[아시아뉴스통신=김형중 기자] 충남 청양군이 자본의 외부 유출을 방지하고 지역경제 선순환 구조를 구축하기 위한 움직임을 본격화하고 있다.

21일 군은  군청 대회의실에서 ‘청양군 범군민운동 추진위원회’ 위원을 위촉하면서 지역 존립과 지속 성장의 큰 발걸음을 내디뎠다.

(가칭)청양퍼스트로 불리는 범군민운동은 지역에서 생산된 제품과 지역 업체 우선 이용을 골자로 하며, 활력을 더블업 시키기 위한 정책이다.

군은 지난해 8월 지역우선주의를 표방하면서 군민운동을 앞서 시행한 경북 봉화군을 찾아 ‘봉화 퍼스트 운동’을 살펴본 뒤 범군민운동 관련 조례를 제정했다.

또 차별화된 실행계획을 마련하기 위해 연구용역을 수행했으며, 그를 바탕으로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운동명칭 공모를 진행, 초기 단계부터 군민 참여를 유도했다.

범군민운동 추진위원회는 공직자, 군의원, 군내 기관단체장, 시장상인회 등 군민을 대표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설 수 있는 대표들로 구성됐으며, 앞으로 운동 활성화 방안 협의, 추진사항 점검 등의 역할을 맡는다.

김구원 위원장은 “범군민운동 추진위원으로 위촉된 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위원들께서 지역경제는 물론 공동체 화합과 결속에 힘을 보태는 일에 적극 나서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khj969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