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01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창원시, 2019년 하반기분 탄소포인트제 인센티브 지급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최근내기자 송고시간 2020-06-23 17:47

[아시아뉴스통신=최근내 기자] 경남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탄소포인트 제도에 가입해 지난해 하반기 에너지를 절약한 3만6601세대에 4억5324만원의 인센티브를 지급한다고 23일 밝혔다.

지난해 하반기 동안 탄소포인트제 운영 결과, 전체 참여세대 중 68.9%에 해당하는 세대가 에너지를 절약했다.


그 중 62%의 세대가 에너지 절감을 통해 인센티브를 지급받게 됐으며, 이를 통해 온실가스 6643톤을 감축했다. 이는 30년생 소나무 100만 그루 이상을 심는 것과 같은 효과다.

탄소포인트제도는 가정에서 전기∙상수도∙도시가스사용량을 과거 2년간 평균사용량 대비 5% 이상을 절감할 경우, 감축률에 따라 연간 최고 10만원의 인센티브를 지급하는 프로그램으로, 현재 창원시 가입세대는 9만8000여세대다.

앞서 지난 5월부터 탄소포인트제에 대한 시민 참여 확대를 위해 ‘공동주택 탄소포인트제 참여 경진대회’를 추진 중에 있으며, 6월 말까지 진행되는 이번 대회에는 현재 42개 공동주택이 참여,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펼치고 있다.

누구나 손쉽게 참여할 수 있는 탄소포인트제 참여 방법은 탄소포인트제 홈페이지를 이용하거나 해당 주소지의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 탄소포인트제 참여 신청서를 작성∙제출하면 된다.

이춘수 환경정책과장은 “가정에서의 에너지 절약으로 온실가스 감축에 적극 참여한 시민들에게 감사드린다”며 “탄소포인트제는 가입 후 에너지를 줄이지 못하더라도 아무런 불이익이 없으므로 온실가스 감축은 물론 인센티브까지 받을 수 있는 탄소포인트제에 더 많은 시민들이 동참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gun8285@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