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05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추미애, 검사장들에게 "흔들리지 말라" 윤석열, 6일 결단 결과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민규기자 송고시간 2020-07-05 00:00

추미애(왼쪽) 법무부 장관, 윤석열(오른쪽) 검찰총장./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박민규 기자]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4일 검찰청 검사장들에게 “검사장님 여러분들은 흔들리지말고 우리 검찰조직 모두가 오직  국민만을 바라보고 올바른 길을 걸어갈 수 있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추 장관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시시비비를 가리는 것이 개혁입니다. 순리대로 풀어가는 것이 개혁입니다”라고 이같이 말했다. 


이어 “개혁은 국민의 신뢰를 얻는 초석”이라며 “결코 정치적 목적이나 어떤 사사로움도 취해서는 안되는 것”이라고 밝혔다. 


추 장관은 “피의자는 억울함이 없도록 당당하게 수사를 받는 것, 수사담당자는 법과 원칙대로 수사를 하도록 하는 것, 그것이 장관이나 검찰총장이 해야할 일”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윤 총장은 전국 검사장 회의를 소집했고, 지난 3일 전국 고검장·지검장들은 전날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에 모여 9시간가량 의견을 교환했다.


윤 총장은 6일날 검사장 회의 결과를 정리해 법무부에 보고 할 것으로 예상된다. 장관의 지휘를 수용할지 거부할지에 대해 결론은 아직 내리지 않았다.


일각에서는 윤 총장이 추미애 법무장관의 수사지휘에 대한 대응카드를 내놓을 것이라고 예상하고 있다. 


윤 총장의 거취를 둘러싼 논란과 관련해서는 함부로 거취를 결정하는 건 옳지 않고, 굳건하게 자리를 지키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쪽으로 검사장들 의견이 모인 것으로 전해졌다.



minkyupark12@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