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 21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치매환자, 인지강화키트 배부로 코로나19위기 넘긴다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김형중기자 송고시간 2020-09-15 10:44

공주시 치매안심센터, 치매어르신에게 ‘인지강화키트’ 배부
 
15일 충남 공주시가 코로나19 여파로 치매환자 쉼터 프로그램이 중단되면서 발생할 수 있는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인지강화키트를 나눠준다. /아시이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김형중 기자] 공주시가 치매환자 프로그램으로 인지강화키트를 배부키로 했다.

15일 시는 코로나19 여파로 치매환자 쉼터 프로그램이 중단되면서 발생할 수 있는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인지강화키트를 나눠준다. 

대상자는 치매안심센터 등록 치매환자 중 사례관리 및 고위험군 대상자 500명으로 지속적인 인지강화학습이 필요한 분들을 위주로 전달한다. 

치매어르신들의 단계별 학습교재인 인지강화키트는 인지훈련을 위한 학습지, 퍼즐과 인지자극을 위한 색칠놀이책, 자가건강운동을 위한 스트레칭기 등으로 구성돼 있다. 

치매안심센터는 관내 60세 이상 주민에게 1년에 1회 정기적인 치매 조기검진를 권장하고 있다. 

시향숙 건강과장은 “코로나19로 사회활동이 단절된 어르신들의 어려움 해소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비대면 방식으로 돌봄 공백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치매조기검진‧치료비지원‧쉼터 등 기타 치매 관련 상담은 공주시 보건소 치매안심센터 로 문의하면 된다.

khj969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