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5월 08일 토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북대 미생물학과 최다현씨, 줄기세포 연구 성과 ‘학계가 주목’

[충북=아시아뉴스통신] 김성식기자 송고시간 2020-09-27 07:01

국제학술지 논문 게재 및 한국조직공학⋅재생의학회 우수 학술발표상 수상
연구 결과, 고기능성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 및 치료효율 개선에 기여 전망
충북대학교 미생물학과 최다현씨(석‧박사통합과정 4년).(사진제공=충북대학교)

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 미생물학과 최다현씨(석‧박사통합과정 4년. 지도교수 박윤신)의 연구논문이 국내외 학계로부터 주목 받고 있다.

26일 충북대에 따르면 최다현씨의 연구논문이 줄기세포 및 세포치료제 분야 상위권학술지인 ‘Stem Cell Research & Therapy’ 11호에 게재됐다.

또 최씨의 연구논문은 한국조직공학⋅재생의학회로부터 우수 포스터 발표상을 수상했다. 

Stem Cell Research & Therapy는 줄기세포 연구 및 줄기세포 치료제 분야의 세계적 권위의 학술지 중 하나로 JCR 피인용지수(Impact Factor)가 5.116이다.

한국조직공학·재생의학회는 국내 유일의 재생의학 관련 학회로 의학·자연과학·공학 등 재생의학 관련 연구자들이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최씨의 논문은 ‘A transcriptomic analysis of serial-cultured, tonsil-derived mesenchymal stem cells reveals decreased integrin α3 protein as a potential biomarker of senescent cells(전사체 분석 기반, 편도선 줄기세포에서의 연속적인 배양에 의한 노화세포 선별 표지자 integrin α3의 작용연구)’라는 제목의 논문으로 ‘Stem Cell Research & Therapy’ 11호에 실렸다.

뿐만 아니라 동일한 연구로 최근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1차 한국조직공학·재생의학회 국제 학술대회’에서 우수 포스터 발표상도 수상해 큰 성과를 거뒀다.

최씨는 이번 연구를 통해 다중 오믹스 분석에 기반해 줄기세포 치료제 활용 시 난제인 노화 세포를 선별할 수 있는 바이오마커 인테그린 α3를 발굴했고, 인테그린 α3의 선별관련 조절기전을 밝혔다. 

해당 연구결과는 고기능성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 및 치료효율 개선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연구는 한국연구재단 (NRF) 중견연구자 지원사업 (NRF-2017R1A2B4002611)과 바이오⋅의료기술개발사업(NRF-2016M3A9B4919639, 2019M3A9H1032376)의 지원을 받아 진행됐다. 

[아시아뉴스통신=김성식 기자]


koomlin@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