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25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평택 팽성읍 안정리 일원에 5성급 관광호텔 2022년 말까지 건립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양종식기자 송고시간 2020-10-15 15:10

평택시, ㈜세라핌디벨롭먼트·인터콘티넨탈 호텔 그룹과 MOA 체결
평택시 팽성읍 안정리에 들어설5성급 관광호텔 조감도.

[아시아뉴스통신=양종식 기자] 경기 평택시 팽성읍 원정리 일원에 경기도내 첫 5성급 관광호텔이 2022년 말까지 들어선다.

평택시는 15일 5성급 글로벌 브랜드 관광호텔 유치를 위해 사업시행자인 ㈜세라핌디벨롭먼트와 호텔운영사인 인터콘티넨탈 호텔 그룹(IHG)과 MOA(Memorandom Of Agreement, 합의각서)를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IHG는 영국에 본사를 둔 글로벌 호텔 브랜드로 이번 MOA 체결에 따라 해당 브랜드 호텔 유치가 성사된다면 도내 최초 5성급 글로벌 브랜드가 될 예정이다.

사업대상지는 미군기지인 캠프험프리스(K-6) 인근지역으로 내리관광지 및 내리문화공원에 접하고 안성천 및 평택시의 지역적 특성을 한눈에 바라볼 수 있는 지역에 위치해 있다.

주요 사업계획으로 관광호텔, 국제업무시설, 부대판매시설 등이 구성되며, 호텔 객실은 250실 이상으로 국내 호텔 등급 중 5성급으로 계획하고 있다. 또 내리관광지 및 내리문화공원과 연계한 관광문화시설을 공공기여로 조성하는 내용을 담고 있어 내리관광지의 기능이 연계·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시는 해당 관광호텔 조성사업이 2022년 12월말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관광호텔 운영 및 내리관광지 활성화로 지역경제 활성화, 고용창출 및 관내 교육기관과 연계한 호텔관련 청년 취업교육 등이 제공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장선 시장은 “경기도 내 최초의 5성급 글로벌 브랜드 유치로 내외국인 관광수요가 증가하고 평택시의 이미지 가치를 상승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늦었지만 그간 대형관광호텔에 대한 미군기지 및 평택시민들의 지속적인 요청에 대한 응답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didwhdtlr7848@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