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1월 19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울산시, 2020년 식중독 예방관리 ‘최우수 기관’ 선정

[부산=아시아뉴스통신] 한창기기자 송고시간 2020-11-19 09:00

4년 연속 선정...식품의약품안전처장 상패 및 포상금 700만 원
울산시청사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한창기 기자] 울산시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주관한 ‘2020년 식중독 예방관리 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2017년부터 올해까지 4연 연속(최우수 기관) 선정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전국 17개 시‧도를 대상으로 식중독 예방 분야에서 정부합동평가 목표치를 달성한 기관 중에 높은 점수 취득 기관을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한다.

시는 식중독 예방관리 분야인 식중독 발생 관리율(인구 백만 명 당 환자 발생 수)에서 최고 점수를 받았다. 

시상은 오늘 오전 9시 30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리는 ‘겨울철 식중독대책협의기구’ 실무회의 시 진행되며, 시는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상패 수상과 포상금 700만 원을 받는다.

시 관계자는 “우리 시가 식중독 예방관리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식중독 발생 우려업소에 대한 맞춤형 컨설팅과 식중독 예방을 위해 구・군 및 관계기관의 적극적인 협력과 울산시민의 적극적인 관심으로 이루어진 결실이다.”며 “앞으로도 식중독 예방 등 부정·불량식품 근절을 위해 최선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군‧구 평가에서는 ‘울산 동구’가 식중독 예방관리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상패와 더불어 포상금 100만 원을 받는다. 

asianews1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