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3월 06일 토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구리문화재단, 50년대 이국풍 음악 ‘판타지아 1950’ 공연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이병길기자 송고시간 2020-11-23 15:13

국악·월드뮤직 그룹 고래야 신작 초연 무대,‘세계여행 판타지'실현
구리문화재단, '판타지아 1950' 안내포스터./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이병길 기자] 구리문화재단(이사장 안승남)은 오는 12월 12일 오후 7시 구리아트홀 코스모스 대극장에서 상주 단체, 고래야(대표 안상욱)가 제작한 첫 번째 신작‘판타지아 1950’초연 무대를 갖는다.
 
이번 무대는 국악·월드뮤직 그룹 고래야가 1950년대 한국에서 유행했던 이국(異國)풍 가요를 재해석한 무대로 원로가수 현인이 1950년에 발표한‘인도의 향불’과‘페르시아 왕자’,‘서부의 사나이’,‘인디안 토막촌’등 고전 가요들을 새롭게 연주하여 들려준다. 또한 서아시아, 북아메리카, 남아메리카를 테마로 하는 12곡의 음악도 감상할 수 있다.
 
공연의 프로듀서를 맡은 고래야의 안상욱 대표는“50년대 음악이 그랬듯이, 이번 공연을 통해 팬데믹으로 인해 해외여행이 불가능해진 시대에 세계여행을 하는 판타지를 전해줄 것”이라고 공연의 의도를 전했다.
 
이번 공연은 구리문화재단 홈페이지 또는 인터파크티켓을 통해 예매할 수 있으며 인터파크티켓을 통해 문체부 공연 예술 할인 쿠폰인 소소티켓을 신청하면 1매 당 8천원의 관람료를 지원받을 수 있다. 
 
구리문화재단 상주단체 고래야는 한국의 전통악기인 거문고, 대금, 장구 연주자와 기타리스트, 퍼커셔니스트, 보컬리스트로 이루어진 6인조 국악·월드뮤직 그룹이며,2010년 데뷔 이래 38개국 에서 공연했고 올해 7월 정규 4집 음반 ‘박수무곡’을 발표하고 미국 공영라디오 방송국 NPR의 ‘타이니 데스크 콘서트’에 출연하는 등 세계에서 주목받는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lbkk6868@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