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5월 07일 금요일
뉴스홈 생활/날씨
용인시 소득 감소 위기가구에 50만 원 지급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천진철기자 송고시간 2021-05-04 17:31

오는 10일부터‘한시 생계지원금’접수
►용인시 한시 생계지원금 안내 포스터.

[아시아뉴스통신=천진철 기자] 경기 용인시는 코로나19로 장기화로 소득이 감소했지만 정부의 재난지원금을 받지 못한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한시 생계지원금 50만 원을 1회 지급한다고 4일 밝혔다.
지급대상은 가구 소득이 중위소득 75% 이하, 재산이 3억5천만 원 이하인 가구 중 올해 1~5월 소득이 지난 2019년 또는 지난해보다 감소한 가구다.


단, 기초생활보장 생계급여 및 긴급복지 생계지원 수급가구·긴급고용안정지원금·버팀목 플러스 자금을 비롯한 2021년 정부재난지원금을 받은 가구는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교육부에서 지원하는 대학생 근로장학금 지원대상은 근로에 대한 급여 성격인 만큼 중복으로 받을 수 있다.


신청은 오는 10일부터 28일까지 온라인으로 하면 된다. 오는 17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현장접수도 진행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긴급 생계비 지원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실직·휴업 등으로 생계 위기에 처한 저소득 가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주민들의 생계 안정을 위해 다양한 정책들을 발굴·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보건복지상담센터 또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cjc7692@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