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8월 03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경북도내 경로당 14일부터 운영 재개..백신 2차 접종완료자 식사 가능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김상범기자 송고시간 2021-06-13 11:51

경로당 방역 장면./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김상범 기자] 경북도는 코로나19로 부분 운영 중이던 경로당을 14일 부터 대부분 운영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65세 이상 코로나19 예방접종이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고 있는 가운데 어르신들의 일상 회복 지원과 무더위 폭염에 대비하기 위한 조치이다. 

하지만 지역사회 감염 차단을 위해 노인여가복지시설 방역지침에 따라 예방접종자를 중심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일부 시.군의 경우, 시군 고령층 백신 접종 일정과 코로나 발생 추이에 따라 재개 일정을 검토 중에 있다.

도내 23개 시군에서는 경로당 8146개소 중 73%를 철저한 방역조치와 거리두기 준수 하에 운영하고 있다.

각 경로당에 감염관리 책임자를 지정해 이용자 예방접종 확인, 방문자 명단 작성, 마스크 착용 등 방역 수칙 준수 여부를 살필 예정이다. 

도는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경로당 전면 운영재개에 따른 운영실태 점검을 실시했다.

60세부터 74세 어르신 접종대상자 54만 3797명 중 16만 4113명, 75세 이상 고령 어르신 접종대상자 24만 5305명 중 1차 접종 17만 6781명, 2차 접종 11만 756명이 접종을 마쳤다. 

노인복지관의 경우 종사자 241명 중 125명이 1차 접종을 마친 상태이며 30세 미만 종사자 중 AZ 접종에서 제외된 자에 대한 화이자 백신 접종을 앞두고 있다.

한편 경북지역은 여름철 폭염에 대비하여 무더위쉼터가 운영되고 있소 노인시설, 복지회관, 주민센터, 은행 등 전체 5029개소로 이 중 경로당이 대다수를 차지하고 있다.

박세은 경북도 어르신복지과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피로감과 우울감이 높아져 힘든 시간을 보내는 어르신들에게 이번 경로당 전면 개방이 일상의 활력을 되찾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ksb812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