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16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경북도,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국비 476억 확보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김상범기자 송고시간 2021-08-05 15:42

경북도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김상범 기자] 경북도는 지난 4월 배수개선사업으로 국비 1094억원를 확보한데 이어 올해 농림축산식품부 신규 사업으로 상주 용포지구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이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상주 용포지구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은 8년간 국비 476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총저수량 133만 8000㎥규모의 저수지 1개소와 양수장 1개소, 용수로 14.4㎞를 설치해 농업용수를 공급하는 사업으로 올해 세부설계를 거쳐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평소 수리시설이 취약해 농촌용수 부족으로 안정적인 수자원 확보가 절실했던 상주시 낙동면 용포리 외 8개리 일대 농경지에 용수공급이 원활해 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따라 국비 확보뿐만 아니라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과 재해예방으로 상주 용포지역의 오랜 주민숙원이 해소될 전망이다. 

그동안 물 부족을 겪고 있는 가뭄 상습지역의 농촌 용수난 해결을 위해 경북도와 상주시, 한국농어촌공사 관계자가 합심해 농식품부 등 중앙부처에 수차례에 걸쳐 방문해 사업 필요성과 당위성을 설명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인 결과이다.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은 가뭄상습지역에 저수지, 양수장, 용수로 등 수리시설을 설치해 농촌용수를 안정적으로 공급함으로써 영농편의를 도모하고 최근 이상기후로 인한 가뭄 및 재해피해에 대비함은 물론 고품질 농작물 생산력 향상에도 기여하고 있다. 

또한 도는 현재 예천 감천지구 등 6지구 1705ha에 다목적 농촌 용수 개발 사업을 오는 2028년까지 연차적으로 진행하고 있고 총사업비 2294억원 중 지난해까지 752억원을 집행했고 올해는 270억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김종수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이번에 선정된 사업으로 매해 반복되는 가뭄피해 극복을 위한 농업용수뿐만 아니라 다양한 용수 공급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ksb812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