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27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양평군, ‘착한가격업소’에 ‘착한상자’지원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이병길기자 송고시간 2021-09-15 00:03

착한가격업소로 선정된 업소에서 인증을 하고 있는 정동균 군수./사진제공=양평군청

[아시아뉴스통신=이병길 기자] 양평군은 저렴한 가격과 친절한 서비스를 제공해 가격 안정에 기여하는 2021년 착한가격업소 49개소 업소에 대해 인센티브 물품인 ‘착한상자’를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착한가격업소는 외식업소와 이미용실, 세탁업, 목욕업 등 개인서비스업소가 해당되며 서비스가 좋고 가격이 지역평균보다 저렴한 업소 중 현장실사 평과결과를 통해 선정한 업소이다.
 
양평군의 착한가격업소는 2020년보다 10개소 증가한 49개소로 양평읍 18, 강상 1, 강하2, 양서 6, 옥천1, 단월 1, 청운 2, 양동 2, 지평 1, 용문 14, 개군 1개소이며 2개소를 제외한 47개소가 음식점이다.
 
추석 전인 11일부터 착한가격업소에 업소당 30만원가량의 물품이 지원되는데 지원물품은 종량제봉투, 앞치마, 홍보용 물품, 마스크 등의 물품이 담긴 ‘착한상자’이다.
 
지원을 받은 착한가격업소 중 한 곳은 “전국민이 코로나 19로 고통을 겪고 있는 중에 이렇게 착한업소에 물품을 지원해주어 조금이나마 기운이 난다. 다같이 어려움을 이겨나갈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는 가운데에도 저렴한 가격으로 우리 군민들에게 따뜻한 식사를 제공해주는 우리 착한가격업소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을 착한상자에 담았다”며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SNS홍보 및 마케터를 활용해 더욱 활성화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lbkk6868@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