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6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경북도, 어린이 이용시설 목조화 사업 공모 전국 최다 선정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김상범기자 송고시간 2022-05-24 15:08

경북도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김상범 기자] 경북도는 국산목재를 활용해 어린이집의 실내 생활환경을 개선하는 산림청 신규 공모사업인 올해 어린이 이용시설 목조화 사업에 지역 3개소가 최종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은 산림청에서 국산 목재를 활용한 어린이집 실내 환경개선으로 영‧유아부터 목재를 만지고 느끼는 생활 속 목재문화 확산으로 탄소중립 실천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는 올해 처음 시행되는 것으로 전국에 20개의 어린이집이 선정됐다. 

선정된 어린이집은 총사업비 1억원을 실내 환경 개선에 사용해야 하고 국가에서 지원하는 전문가 컨설팅과 모니터링에도 성실히 참여해야 한다.

실내 환경을 목재로 바꾸면 숲속에서 느낄 수 있는 피톤치드가 일정량 공기 중으로 방출되며 피부질환 및 호흡기질환 개선에 긍정적인 효과가 있다. 

도는 이번 공모에서 지역 어린이집에 적극 홍보하고 시군에서 제출한 사업계획서와 증빙서류 등을 면밀히 검토‧보완함으로써 전국에서 가장 많이 선정될 수 있었다는 입장이다.

최영숙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탄소중립 재료인 목재를 활용한 미래세대의 생활환경 개선으로 생활 속 목재문화를 확산시켜 탄소중립 미래도시 경북의 실현을 앞당길 계획이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풍부한 산림자원을 활용한 새로운 사업 발굴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ksb812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