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9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2022 영월진로박람회' 개최에 영월문화도시지원센터 연계 협력

[강원=아시아뉴스통신] 김종학기자 송고시간 2022-05-25 00:00

'2022 영월진로박람회' 개최에 영월문화도시지원센터 연계 협력./사진제공=영월군청

[아시아뉴스통신=김종학 기자] 영월문화도시지원센터는 지난 5월 19일(목)부터 20일(금)까지 ‘Young world 안애(愛) Job world’를 주제로 한 진로박람회에서 영월군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문화도시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고 다양한 문화적 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영월진로체험지원센터와 연계 협력했다.

<시민행동으로 빛나는 문화충전도시 영월>을 비전으로 문화도시를 준비하고 있는 영월군은 자발적으로 주체성을 갖고 어린이들도 영월이 문화충전도시로 나아가는데 한 명의 시민으로 의견을 제안하도록 독려하고 있다. 이에 영월문화도시지원센터에서는 진로박람회를 통해 초등학생의 눈높이에 맞춘 시민 행동을 기획했다.

2022 영월진로박람회에서 저학년 대상으로 ‘영월이 문화도시로 나아가는데 글이나 그림으로 응원 메시지’를 작성하도록 했고, 고학년은 ‘영월이 문화도시가 되었을 때 하고 싶은 것은 무엇인지’ 제안하는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은 다양한 문화 활동과 교류를 제안했으며, 구체적으로 문화도시가 되었을 때 자신들이 시민으로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이 있는지 영월문화도시지원센터 직원들과 적극적으로 질의응답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영월은 총 37,904명(22년 1월 10일 기준)의 인구가 살고 있으며, 인구소멸위험 지역으로 분류된다. 김경희 영월문화도시지원센터장은 “인구 소멸의 위험을 안고 있기 때문에 더욱 문화도시를 통해 지역이 살기 좋은 곳으로 변해야 할 필요가 있을뿐더러 관계인구를 통해 영월의 적은 정주 인구를 극복할 방안도 마련하고 있다. 현재 영월군민이 남녀노소 할 것 없이 모두가 문화도시를 위해 함께 시민행동을 하는 것도 오히려 예비 문화도시 영월의 강점이라고 본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