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2월 04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영천경마공원 건설공사 13년 만에 첫 삽...2026년 개장 목표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김상범기자 송고시간 2022-10-03 08:27

지난달 30일 경북 영천시 금호읍 청통면 일대 경마공원 예정지에서 영천시, 한국마사회와 함께 영천경마공원 건설공사 기공식이 열렸다.(사진제공=경북도청)

[아시아뉴스통신=김상범 기자] 경북도는 지난달 30일 영천 금호읍 청통면 일대 경마공원 예정지에서 영천시, 한국마사회와 함께 영천경마공원 건설공사 기공식을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기공식에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만희 국회의원, 김인중 농림축산식품부 차관, 정기환 한국마사회장, 최기문 영천시장, 배한철 도의장, 하기태 시의장, 도의원, 시의원, 유관기관장, 단체장, 주민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기공식은 국악밴드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개식선언 및 국민의례, 경과보고, 내빈 소개, 건설사업 경과보고, 기념사, 축사,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영천경마공원 1단계 건설공사는 총 1857억원을 투입해 오는 2026년 준공 예정으로 시공은 현대엔지니어링이 맡는다. 

20만평 부지에 8종류의 경주코스 구성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경마공원은 안전성을 고려한 분리된 2면의 경주로와 관람 편의 기능과 독창적 디자인을 갖춘 관람대, 기존 자연환경과 조화를 이루는 자연친화적인 수변공원 등을 갖추게 된다.

영천경마공원 건설사업은 단순한 건설공사의 범주를 넘어 지역 농·축산업의 대전환을 가져와 경북 발전의 기폭제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말산업 특구, 말산업 인프라 구축, 공공·민간 승마장 설치, 유·청소년승마단, 전문인력 양성 등 경마공원과 연계해 관련 산업에 영향을 미침으로써 다양한 시너지 효과도 기대된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지역의 랜드마크가 될 경마공원이 지방시대를 앞당기는 초석이 될 것을 믿어 의심치 않으며, 국제수준의 경마공원이 잘 만들어질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고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ksb812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