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1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삼척시, 주인 없는 방치 간판 정비사업 추진

[강원=아시아뉴스통신] 김종학기자 송고시간 2023-03-16 00:00

삼척시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김종학 기자] 삼척시는 폐업이나 이전 등으로 방치된 노후 간판을 1천5백만 원 예산으로 3월 15일부터 4월 14일까지 신청을 받아 무상 정비에 나선다.

신청을 희망하는 건물주(토지소유자) 또는 건물관리자는 철거 신청서 등 제출서류를 준비하여 관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하여 신청하면 된다.

시는 접수된 간판에 대해 현장 안전점검 평가 후 대상선정 절차를 거쳐 오는 6월 30일까지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이번 정비사업은 장기간 방치되어 강풍 등 재난·재해 시 간판 추락 등으로 인한 안전사고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도시 미관을 개선하는 데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본 정비사업은 2019년에 시작하여 지난해까지 총 58개 업소 85개 간판을 정비하였다.

시 관계자는 “도시 미관을 저해하고 안전사고의 위험이 있는 주인 없는 방치 간판을 정비하여 위험 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안전하고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g1asia@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