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4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북 단양군, ‘충북 단양 국가관리묘역’ 관리·활성화 협조체계 구축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장하영기자 송고시간 2023-03-17 12:52

충북 단양군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장하영 기자] 충북 단양군은 충북북부보훈지청(지청장 어문용), 단양경찰서(서장 김경태)와 함께 국가관리묘역 관리·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3개 기관은 안장자의 명예선양과 유가족의 자긍심 고취를 위한 유기적인 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나라사랑 정신 함양 사업을 함께 추진하게 된다.


 충북북부보훈지청은 진입 안내판 및 국기게양대 재정비 등 묘역 정비에 국가예산을 반영하고 4월 중 공사 실시, 기념식 등을 계획하고 있다고 전했다.


 국가에서 운영·관리되는 만큼 기반시설 설치 등 체계적인 관리와 인근 관광지와 연계한 호국관광지로 더욱 발전되기를 주민들은 기대하고 있다.

 충북 단양 국가관리묘역은 6·25 전쟁 시 영춘면 의풍, 동대, 남천 전투에서 지역과 국가를 위해 희생되신 순직경찰 13위가 안장돼있다.

 한국전쟁의 역사를 돌아보고 그들의 애국정신이 깃든 뜻깊은 공간으로 단양군은 매년 현충일에 추념 행사를 진행하고 정비와 관리에 최선을 다해 왔다.

 한편, 단양 국가관리묘역은 지난해 12월 경찰묘역 중 경남 함양에 이어 두 번째 국가관리묘역으로 지정됐으며, 충청권에서는 최초의 국가관리묘역으로 지정됐다.



gywhqh0214@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