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1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포항시, '불빛축제' 육·해상 입체적 안전관리 총력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김성욱기자 송고시간 2023-05-26 18:44

26일 김남일 포항시 부시장 주재로 열린 함께 만드는 안전한 '2023 포항국제불빛축제'를 위한 유관기관 조찬회의.(사진제공=포항시청)

[아시아뉴스통신=김성욱 기자] 경북 포항시는 26일 포항 남·북부경찰서 및 남·북부소방서, 포항해양경찰서 기관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김남일 부시장 주재로 유관기관 조찬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이강덕 포항시장이 축제 관련 안전 현안에 대한 유관기관과의 교차 점검을 당부한 가운데 마련된 것으로, 각 기관장들은 임박한 축제에 대한 인력배치 상황 등 '안전' 부분을 최종 점검하고 관련 사항을 공유했다.

이번 축제 기간에는 27일 불꽃 쇼 당일 1000여명을 비롯해 3일간 총 1600여명에 이르는 안전 관리 인력이 현장에 투입된다.

메인 행사인 국제 불꽃 쇼가 열리는 27일에는 유관 기관 인력과 함께 재난 안전보안관 등 민간 지원인력이 축제장 인근에 배치된다. 인파가 최대로 몰리는 이날 오후 5시30분부터 행사종료 시까지 남부경찰서 경찰기동대 4개소와 향토청년회 등 추가인력이 투입될 예정이다.

앞서 시는 인파 밀집 시 무대 앞 관람석 의자 및 펜스 설치, 현장 LED를 활용한 안전 영상 송출, 행사장 CCTV와 현장 DJ 폴리스 설치를 통한 위험안내 등 다양한 안전대책을 마련했다.

교통통제구간인 송림초 사거리~포항운하관 및 형산교차로~포항운하 삼거리 및 임시주차장 10개소에도 350여 명의 안전 관리인력이 투입된다. 200여 명의 경찰과 남부모범운전자회, 새마을봉사회 등 자원봉사자, 전문대행업체 인력들이 원활한 교통소통을 위해 나설 예정이다.

포항남부소방서는 소방 안전 지원본부 설치·운영과 구급차 2대 소방 장비 20대를 배치한다. 27일에는 비상용소화기를 지참한 의용소방대원들도 함께 행사장 곳곳을 누비며 화재 예방에 나선다.

또한 포항북부소방서에서도 영일대·스페이스워크 등 행사장 이외의 인파가 몰리는 주요 관광지에 인력을 배치하고 응급 관리에 힘을 더한다.

포항해양경찰서는 각종 선박이 행사장에 입·출항하지 않도록 관련 어촌계에 사전 안내 및 진입 통제를 진행한다. 특히 수상레저기구들이 운영되는 슬립웨이 인근의 경우 포항해양경찰서 파출소에서 축제 기간 내 수시순찰 및 보트 배치를 통해 해상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계획이다.

포항남구보건소는 의료상황실을 운영하는 한편 총 9대(1일 3대), 20여명의 응급인력을 축제장 현장에 배치해 신속한 응급조치에 대비한다. 포항시약사회는 무료 약국을 운영해 안전상비의약품을 무료로 지원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포항국제불빛축제가 포항을 대표하는 축제인만큼 수많은 인파에 대비한 철저한 안전 관리가 필요하다"며 "전례 없는 많은 안전 관리인력이 투입되는 만큼 시 관련 부서·유관기관 등이 빈틈없는 안전 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사고 없는 축제 개최를 위해 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bbjl14@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