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05월 25일 금요일

[제천화재] 제천소방서 “가스폭발·건물붕괴 막아라”

2톤 대용량 LPG저장탱크 폭발 방어선 구축 주력

(아시아뉴스통신= 정홍철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22일 13시 39분

22일 충북 제천시 하소동 화재 참사 현장 1층 주차장 기둥에 인접한 2톤의 대용량 LPG저장탱크에 불길이 닿아 그을린 흔적(점선)이 남아 있다./아시아뉴스통신=정홍철 기자

충북 제천시 하소동 스포츠센터에서 29명의 참사를 불러온 화재 현장에서 제천소방서가 인명구조와 화재진압에 나서는 동시에 2톤의 대용량 LPG저장탱크의 폭발을 막는데 주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8층 건물의 1층이 필로티 구조로 되어 있어 인접한 LPG저장탱크가 폭발할 경우 건물붕괴와 함께 인근 상가까지 피해가 확산될 것이란 판단에서다.

현장 저장탱크의 일부분에 불길이 닿아 그을린 흔적이 남아 있어 화재 발생 당시의 위험성을 알 수 있다.

당시 화재 진압에 나선 한 소방관은 “당시 현장에 도착해 주변상황을 살피고 인명구조와 진화작업에 나서는 동시에 LPG저장탱크의 위험성을 감지하고 폭발로 인한 건물붕괴를 막기 위해 방어선 구축에 주력했다”고 말했다.

21일 오후 3시53분쯤 발생한 화재로 29명이 숨지고 29명이 다쳤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