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0월 23일 수요일

포항시, '2020년 주요업무계획보고회' 가져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이진우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9월 21일 15시 29분

지난 19일 포항시가 시청 대회의실에서 '2020년 주요업무계획보고회'를 열고 있다.(사진제공=포항시청)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이진우기자 = 경북 포항시가 지난 1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20년 주요업무계획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는 환동해지역본부, 일자리경제국, 농업기술센터, 지진대책국을 시작으로 진행됐다.

먼저 권혁원 포항시 환동해지역본부장은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신성장 S플랫폼도시 구축, 강과 바다를 아우르는 해양관광허브도시 건설, 북방경제를 주도하는 환동해 GateWay 포항 건설'이라는 미래 포항을 이끌 3대 추진전략을 중심으로 2020년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기존에 가진 R&D인프라의 장점을 활용한 신약·바이오산업, 로봇·에너지산업 육성을 비롯해 철강산업을 고도화하고 포항형 지식기반산업을 구축하여 미래 도시경쟁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김종식 일자리경제국장은 "최근 지정된 지역특구를 중심으로 4대 전략산업 육성 및 전략적 투자유치, 기업과 근로자를 위한 투자유치진흥기금 조성, 노동문화관 건립 등 튼튼하고 지속가능한 투자기반 구축하겠다"고 강조했다.

김극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함께 행복하고 잘 사는 농촌, 미래 강한 농업을 목표로 기초생활여건 개선과 청년·귀농·귀촌 육성으로 지속 가능한 농업환경을 조성하고 농산물 판로개척과 유통 다변화로 지역경제에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보고했다.

허성두 지진대책국장은 "시민안전 다목적 대피시설, 국가방재교육관, 스마트 지진방재시스템, 트라우마치유센터 등 안정적 방재인프라를 구축하고 공공임대주택 및 부대복리시설 건립, 피해지역 도시재건을 통해 피해주민의 주거안정을 돕고 더 나은 도시로 도약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번 주요업무계획보고회를 통해 기존에 진행되던 공약·현안사업들은 원활히 추진 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고, 특구지정으로 인한 후발효과가 극대화될 수 있도록 제도개선, 벤치마킹, 광고홍보, 포럼 등 다양한 방법을 강구해 우리시가 선점할 수 있도록 부서간의 협업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포항시는 오는 10월7일 환경복지국, 도시안전국, 건설교통사업본부, 맑은물사업본부의 주요업무보고를 추진할 계획이다.

앞으로 10월 중순까지 전 부서 및 유관기관을 대상으로 2020년 주요업무계획 보고회를 갖고 추진부서와 협업부서간 사업 토론 및 공유 기회를 가질 예정이다.


jinwoo2222@nate.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