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3일 금요일

해오름동맹, 2020년도 사업 계획 확정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최지혜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1월 26일 09시 20분

송철호 울산시장.(사진출처=송철호 인스타그램)

[아시아뉴스통신=최지혜 기자] 울산시는 26일 오후 5시 경주시청에서 송철호 울산시장, 이강덕 포항시장, 주낙영 경주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울산, 포항 경주 등 3개 도시 행정협의체인 ‘동해남부권 해오름동맹 상생협의회’ 정기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2019년도 해오름동맹 협력사업 추진을 점검하고 지역 현안 중심으로 2020년도 세 도시가 함께할 공동 협력 사업을 확정하고, 예산 확보 등 후속 조치를 논의하는 자리이다.

'2020 공동 협력사업’은 산업 연구개발(R&D) 분야, 문화관광 교류 분야, 도시 인프라 분야, 농축산 분야 등 4개 분야 27개(신규 7개, 계속 20개) 사업이다.
 
신규 사업은 △청소년 역사문화 탐방,  △청소년 문화 교류,  △해오름 거주 외국인 활용 홍보영상 제작, △해오름동맹 평생학습도시 상생 워크숍, △동해남부선 전동차 연장 운행(태화강역~송정역~신경주역), △농축산 분야 신설,  △해오름도시 생산 농축산물 판매·홍보 교류 등이다.
 
청소년 역사문화 탐방과 동아리별 문화 교류 사업은 미래 주역인 청소년대상 문화 교류를 통한 소통과 공동체 의식 함양 기회라는 점에서 의의가 있으며, 관광 홍보 콘텐츠 제작은 해오름관광실무협의회 제안 사항으로 공통으로 관광자원을 홍보하는 점에서 주목된다.
 
또한, 동해남부선 전동차 연장 운행(태화강역~송정역~신경주역)을 위해 공동 협력하며, 지역 농축산물 판매처 확보와 경쟁력 제고를 위해 농축산 분야를 별도 신설하고 지역 축제와 연계하여 해오름 도시 생산 농축산물의 판매 및 홍보를 공동으로 추진하게 된다.
 
해오름동맹 원자력혁신센터 운영을 비롯한 계속 사업은 그간 성과를 토대로 지속 발전성과 지역 여건을 고려하여 적극 추진하기로 하였다.

 
해오름동맹 행정협의체는 지난 2016년 6월 30일, 울산~포항 고속도로 완전 계통을 계기로 울산, 포항, 경주가 참여하여 구성된 행정협의체이며, 지금까지 8차례 정기회 및 임시회를 가졌다.
 
지난해 7월 지방선거 이후, 단체장이 바뀌어도 좋은 정책은 계속 유지하자는 의지를 반영해 제2차 상생 협약식을 가졌으며, 이를 계기로 그 역할과 위상이 더 높아졌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내년도 해오름동맹 정기회는 4월 경주, 10월 울산에서 개최되며, 공동 협력사업의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시민 체감도를 높이기 위한 사업 발굴과  협의를 계속하게 된다.


choejihye@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