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6월 05일 금요일
뉴스홈 스포츠
두산 베어스 삼성 상대로 역전승, 팀은 12-7 승리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0-05-23 00:00

페르난데스/(사진=두산 베어스 SNS)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두산 베어스가 삼성 라이온즈를 상대로 역전승을 거뒀다.

두산은 지난 22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삼성과 2020 KBO리그 시즌 1차전 경기를 치렀다.

이날 선발투수로는 이용찬(두산), 라이블리(삼성)이 나섰다.

두산은 3회 3점, 4회 3점, 5회 2점, 8회 1점, 9회 3점 총 12점을 기록했고 삼성은 1회 1점, 2회 1점, 5회 2점, 8회 3점 총 7점을 기록했다.

첫 득점은 삼성이 기록했다.

삼성은 1회 김상수, 구자욱의 안타 후 이학주의 희생번트로 1사 2, 3루를 만들었고 김동엽의 볼넷, 이원석의 안타로 0-1 리드를 잡았다.

삼성은 2회 살라디노, 김응민, 김현곤의 연속 안타로 1점을 추가하며 경기는 0-2가 됐다.

두산은 3회 3점을 추가하며 역전에 성공했고 4회 김재호의 안타, 박세혁의 볼넷, 정수빈의 희생번트로 만루를 만들었다.이후 류지혁의 안타, 박건우의 볼넷, 페르난데스의 희생플라이로 총 3점을 추가하며 점수차를 6-2로 벌렸다.

양 팀은 5회 2점씩 주고 받으며 경기는 8-4가 됐다.

두산은 8회 페르난데스의 솔로 홈런으로 1점을 추가했고 삼성은 이성곤, 살라디노의 볼넷, 김헌곤의 안타, 김상수의 2루타, 구자욱의 희생플라이 아웃으로 3점을 추가하며 점수차를 9-7로 좁혔다.

두산은 9회 류지혁, 안권수의 안타, 페르난데스, 최주환의 2루타로 총 3점을 추가하며 점수차를 12-7로 벌렸고 삼성은 9회 김동엽, 이원석이 플라이아웃, 박해민이 삼진으로 물러나며 경기는 12-7로 두산이 승리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