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09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박원순 시장 장례 5일장 반대에.. 청와대 청원 20만명 이상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민규기자 송고시간 2020-07-11 00:00

박원순 서울시장./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박민규 기자] 박원순 서울시장의 장례를 ‘서울특별시장(葬)’ 형식으로 치르는 것을 반대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올라와 하루도 지나지 않아 답변 기준인 20만명 이상의 동의를 얻었다.


10일 청와대 국민청원게시판에 올라온 '박원순씨 장례를 5일장, 서울특별시장(葬)으로 하는 것 반대합니다'라는 제목의 청원이 이날 현재 20만명 이상을 기록했다. 
 

박원순 서울특별시장 반대 청원./제공=청와대


청와대는 30일 이내에 20만명의 동의를 얻은 청원은 해당 청원이 마감되는 다음달 9일부터 한 달 이내에 공식 답변을 내놓게 될 전망이다.


청원인은 “박원순 시장이 사망하는 바람에 성추행 의혹은 수사도 하지 못한 채 종결됐다”며 “성추행 의혹을 받는 유력 정치인의 화려한 5일장을 국민이 지켜봐야 하는가. 조용히 가족장으로 치르는 게 맞다”고 썼다.


이어 “대체 국민에게 어떤 메세지를 전달하고 싶은 건가요. 조용히 가족장으로 치르는게 맞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앞서 서울시는 이날 서울 북악산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된 박원순 서울시장의 장례가 사상 첫 서울특별시장(葬)으로 치러진다고 밝혔다.


minkyupark12@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