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07일 금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유노윤호 여동생 '미우새'서 "미모 출중하다"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전우용기자 송고시간 2020-07-11 17:38

유노윤호(사진= MBC '나 혼자 산다')


[아시아뉴스통신=전우용 기자] 유노윤호 여동생이 화제를 몰고 있다.


유노윤호와 홍선영이 7월의 첫 일요일 밤 안방을 장악했기 때문이다.

지난 5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스페셜 MC로는 열정 만수르 '유노윤호'가 출연해 모벤져스의 격한 환영을 받았다.

신동엽이 '유노윤호가 가장 싫어하는 벌레는?'이라고 질문하자 어머님들은 어리둥절했다. 정답은 '대충'이었다. 이어 '슬럼프가 온다는 것은 그만큼 자기 인생에 최선을 다했다는 것',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금 3개는 황금, 소금, 지금' 등 그의 여러 열정 명언도 소개돼 눈길을 끌었다.

유노윤호는 여동생과 관련된 에피소드도 공개했다.

신동엽이 유노윤호 여동생에 대해 “미모가 출중하다”라고 언급하자 유노윤호는 “동생이 키가 좀 큰 편이다. 학생 때 친구가 버스정류장에 맘에 드는 여학생이 있다. 가서 좀 도와달라고 하더라”며 “그래서 따라갔는데 제 동생이었다”라고 설명했다.

유노윤호는 친구의 멱살을 잡는 포즈를 취하며 "`너 시방 뭐하냐", "넌 잘못된 길을 가고 있어"라고 당시 상황을 재연해 폭소를 자아냈다.


ananewsent@gmail.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