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22일 목요일
뉴스홈 정치
더불어민주당 선거 참패... 지도부 총사퇴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의일기자 송고시간 2021-04-08 13:59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직무대행이 8일 화상의원총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더불어민주당

[아시아뉴스통신=윤의일 기자]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4·7 재보선 참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물러나, 당대표·원내대표 조기 선출을 예고했다.

8일 김태년 민주당 대표 직무대행 겸 원내대표는 입장 발표를 통해 “민주당 지도부는 이번 선거 결과에 책임을 지고 전원 사퇴한다”고 말했다. 

민주당 김태년 당 대표 직무대행은 오늘 의원총회와 최고위원회의 뒤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선거로 나타난 민심을 겸허히 수용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 국민이 됐다고 할 때까지 민주당 내부의 공정과 정의를 바로 세우겠다며, 지도부 전원 사퇴라는 결정이 성찰과 혁신의 출발점이 되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도부 사퇴 이후 전당대회와 원내대표 선거는 최대한 앞당겨 시행할 것"이라며 "새로 선출된 지도부가 민심에 부합하는 혁신을 선도할 것이다. 저희들은 이제 평당원으로 돌아가 민주당 혁신에 헌신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대표 대행은 "이번 선거를 통해 국민께서는 민주당에 많은 과제를 주셨다"며 "철저하게 성찰하고 혁신하겠다"고 다짐했다.


news0627@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