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8월 02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DGIST, 차세대반도체융합연구소 본격 가동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박종률기자 송고시간 2021-06-22 08:20

DGIS가 21일 차세대 반도체 융합기술 창출과 기술사업화를 지원하기 위해 차세대반도체융합연구소를 개소했다. 사진은 DGIST 주요 보직자들이 테이프 커팅식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박종률 기자] 정부가 추진 중인 K-반도체 전략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DGIST가 차세대반도체융합연구소를 본격 가동한다.

DGIST(총장 국양)는 21일 차세대 반도체 융합기술 창출과 기술사업화를 지원하기 위해 차세대반도체융합연구소를 개소했다.

개소식에는 DGIST 국양 총장을 비롯한 원내 주요 보직자 및 교직원들이 참석했다.

DGIST는 지난 2011년부터 국제적 수월성을 추구하는 융복합 교육 및 연구를 수행하고자 '7대 핵심 공용 인프라 구축 계획'을 수립해 상호 연계 활용이 가능하고 집적화된 공용 연구 인프라를 구축해 왔다.

이 중 나노팹 인프라와 첨단 분석 인프라를 바탕으로 설립된 차세대반도체융합연구소는 DGIST가 보유한 최첨단 반도체공정 나노팹 인프라와 우수한 연구자들의 연구역량을 한 곳으로 결집해 세계 최고 수준의 반도체 관련 연구성과를 창출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나노인프라 지원체계 고도화 ▲차세대기술 연구개발 및 지원 ▲나노팹 기반 기술사업화와 신산업창출 ▲반도체‧나노기술 인력양성 등을 담당하게 된다.

연구소는 소재, 소자공정, 설계분야 등의 연구실과 나노팹공정센터, 분석평가센터, 사업기획실로 나뉘어 운영된다.

운영인력은 DGIST 내부인원 46명이 겸임하게 되며, 이 중 반도체연구 관련 교수 및 연구원 26명을 중심으로 본격 연구에 돌입하게 된다.

삼성전자 출신으로 차세대 AI반도체 전문가인 DGIST 이명재 연구소장은 "최고 수준의 나노팹 시설과 전문인력을 바탕으로 반도체 및 나노기술관련 연구역량을 결집해 최고의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국양 총장은 "이번 연구소 신설로 DGIST가 반도체 관련 연구와 기술이전, 인력양성에 보다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이라며 "앞으로 연구 뿐만 아니라 교육 및 산업체 지원에서도 우리나라를 선도할 연구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jrpark69@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