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7일 월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이랜드 뉴발란스 키즈, 실종 아동의 날 맞아 미아방지 캠페인 진행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자희기자 송고시간 2022-05-29 03:40

이랜드 뉴발란스 키즈, 실종 아동의 날 맞아 미아방지 캠페인 진행./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자희 기자] 이랜드월드가 운영하는 아동복 브랜드 ‘뉴발란스 키즈’가 지난 25일 실종아동의 날을 맞아 경찰청과 함께 ‘지문 등 사전등록’ 장려 캠페인인 ‘The Way Home’을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은 경찰청과 협력해 아동 실종 시 발견을 돕는 ‘지문 등 사전등록’을 알리고 고객들이 쉽게 진행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서울과 경기 지역에 있는 뉴발란스 키즈 매장(더현대 서울, 갤러리아백화점 광교점 등 41개 매장)에 지문등록 안내 게시물을 설치해 적극 알릴 계획이다.

등록을 희망할 경우 가까운 경찰서(지구대·파출소)에 신분증과 가족관계 증명 서류를 지참하고 방문하거나, 또는 가정에서 직접 ‘안전드림 사이트’와 ‘안전드림 앱’을 통해서도 5분이면 가능하다.

안전드림 앱을 통한 등록은 사진 및 지문 정보란에 아이의 사진을 가져와 등록한 후 지문을 카메라에 대면 자동으로 촬영되어 편하게 지문 등 사전등록을 진행할 수 있다. 앱 설치에 어려움을 겪는 고객을 위해 뉴발란스 키즈 매장에서 직원이 안내를 돕는다.

뉴발란스 키즈 관계자는 “뉴발란스 키즈가 가장 잘 할 수 있는 사회 공헌 캠페인이라고 생각해 경찰청과 협력하게 됐다”라고 말하며 “매장에 방문하는 부모 고객들에게 최대한 많이 사전등록 시스템을 알리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yoonjahee@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