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0월 05일 수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2022 망미 트랜스미디어 아트빌리지 축제, 오는 10일부터 망미골목에서 열려

[부산=아시아뉴스통신] 한주성기자 송고시간 2022-08-09 09:17

시간, 장소 그리고 사람’을 주제로 망미동 골목에서 즐기는 예술 축제
비콘그라운드- 플레이그라운드 (사진제공=부산시청)

[아시아뉴스통신=한주성 기자]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오는 10일부터 16일까지 망미골목 일대에서 ‘2022 망미 트랜스 미디어 아트빌리지 축제’가 열린다고 밝혔다.
 
‘2022 망미 트랜스 미디어 아트빌리지 축제’는 올해 처음으로 열리며, ‘트랜스미디어 아트빌리지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부산시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며 (재)부산도시재생지원센터가 주관한다.
 
‘트랜스미디어 아트빌리지 조성사업’은 ‘국제관광도시 부산’을 만들기 위한 사업으로, 망미동 일대에서 추진하는 다양한 문화예술 콘텐츠로 특화된 관광 자원화 프로젝트이다.
 
‘망미골목’은 지난해 시에서 추진하는 ‘골목길 관광자원화 사업’ 대상지로 선정되어 부산의 대표적 문화콘텐츠인 영화와 망미골목 내 독립서점, 공방, 편집숍, 갤러리 등 다양한 소규모 문화거점을 연계한 트랜스 미디어아트 특화 골목으로 조성되고 있다.
 
‘트랜스 미디어(Trans Media)’란 미디어 간의 경계선을 넘어 서로 결합·융합되는 현상으로 ‘초월’을 의미하는 트랜스(Trans)와 ‘매체’를 의미하는 미디어(Media)를 연결한 합성어로, 다양한 미디어 매체와 예술(Art) 장르를 넘나드는 하이브리드 예술을 의미한다.
 
망미골목이 지닌 문화콘텐츠와 ‘트랜스 미디어’를 결합해 생활문화, 뉴미디어 콘텐츠. 현대예술이 어우러지는 크로스 오버 축제가 일상화되는 ‘부산 트랜스 미디어 아트빌리지’를 조성하고자 하는 것이 이번에 개최하는 ‘2022 망미 트랜스 미디어 아트빌리지 축제다.
 
이번 축제는 ‘시간, 장소 그리고 사람’이라는 주제로 열리며, ▲망미 트랜스미디어 아트빌리지 축제 개막식 ▲미디어 상영회 ▲골목 전시 등 3가지 세션으로 진행된다.
 
개막식은 오는 12일 오후 5시 망미동 ‘비콘그라운드’의 플레이그라운드 야외광장에서 개최되며, 식전 행사로 버스킹이 열리고 공식행사로는 모레예술 퍼포먼스, 태권도 공연 등이 진행된다. 또한, ‘비콘 오픈 시네마*’와 연계하여 영화 ‘스테이 on 대평․남항동’을 오후 5시 40분부터 같은 장소에서 상영한다.
 
그리고 ‘2022 빵!커 축제(망미의 Bakery&coffee festival 2022)’도 개막식 부대행사로 오후 12시에 ‘비콘그라운드’의 플레이그라운드 야외광장에서 열린다. 망미동의 특색을 살린 빵, 커피, 디저트 등을 판매하는 행사로 ‘비콘그라운드’를 알리고 인근 상권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장 관람도 즐기면서 주요 전시장 3곳을 방문한 후 쿠폰을 받아 빵과 커피로 교환하는 스탬프 랠리 이벤트를 진행한다.
 
미디어 상영회에서는 비콘그라운드 플레이그라운드에서 13일 오후 4시 ▲어른도감(김인선 감독), 플래그엠*에서 14일 오후 4시 ▲미싱 타는 여자들(이혁래 감독)을 각각 상영한다.
 
망미골목전시는 ▲망미동의 옛 모습을 찍은 사진 ▲지역 청년 작가 작품 ▲망미동을 담은 사진과 캠핑 소품의 공동 전시 등 세 가지 주제로 나누어 축제 기간 내내 진행된다.
 
이외에도 망미동 일대의 꽃사미로와 호밀밭출판사에서 작가와 시민이 함께하는 소통하는 ‘작가와 함께하는 북토크 콘서트’가 마련되어 있다.
 
유규원 부산시 관광마이스국장은 “망미동 일대 지역의 삶과 일상의 가까운 공간에서 시민들의 소중한 경험과 의견을 나눌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비콘그라운드와 망미동이 고유의 골목 문화와 문화공간을 가진 지역 관광지로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wisechoice8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