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9월 25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영남대, '올해의 우수연구교원' 4명 시상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2-09-23 15:05

매년 신진, 중견연구자 각 2명씩 선정해 연구비·행정 지원
영남대학교 'YU’RE Honors' 2022년 올해의 우수연구교원으로 선정된 교수들. 왼쪽 두 번째부터 최외출 총장, 박주현, 박한우, 윤정현 교수./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탁월한 연구 성과를 거둔 영남대학교(총장 최외출) 교수들이 대학으로부터 파격적인 지원을 받는다. 영남대가 도입한 '유어 아너스(YU’RE Honors)' 프로그램을 통해 연구 성과가 뛰어난 교수에 대한 지원을 대폭 확대하고 대학의 연구 경쟁력 강화에 나섰기 때문이다.

'YU’RE Honors'는 우수한 연구 성과를 거둔 교수를 발굴해 그 성과를 대외적으로 알리고, 교수가 연구에 전념할 수 있는 체계적 행·재정적 지원 시스템을 갖춰 교수들의 연구 잠재력을 극대화하기 위해 2021년 도입됐다. 신진연구자와 중견연구자로 나눠 전년도 연구업적이 탁월한 교수를 각각 2명씩, 매년 총 4명 선정한다.

지난해에 이어 '2022년 올해의 우수연구교원'이 선정돼 22일 시상식을 갖고 상패와 부상을 수여했다. 신진연구자 부문에서는 윤정현 경영학과 교수와 김일국 의과대학 성형외과학교실 교수가 선정됐으며, 중견연구자 부문에서는 박한우 언론정보학과 교수와 박주현 전기공학과 교수가 선정됐다. 특히 박한우 교수와 박주현 교수는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우수연구교원'으로 선정된 교수에게는 교비연구비 우선 지원과 전담 직원 배치를 통한 행정지원 서비스가 제공된다. 또한 '우수연구교원'으로 3회 선정되면 '산학협력단 명예의 전당'에 영구 게시될 예정이다.

최외출 총장은 "연구력을 기반으로 전 세계 대학을 평가하는 '라이덴랭킹'에서 올해 영남대는 국내 종합순위 6위에 오르며 학계를 놀라게 했다. 이 가운데 수학·컴퓨터 분야에서는 8년 연속 국내 1위에 오른 것은 물론 전 세계 랭킹 55위에 오르며 세계 수준의 연구력을 인정받았다"면서 "각 분야에서 연구에 매진해오신 교수님들의 노력이 결실을 이뤄 국제사회로부터 인정받은 결과다. 교수님들이 흘린 땀이 빛을 발할 수 있도록 교육·연구 인프라 구축과 지속적인 제도 정비를 통해 대학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했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