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2월 09일 금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3년 만에 오프라인 행사로 돌아온 제17회 부산세계시민축제

[부산=아시아뉴스통신] 한주성기자 송고시간 2022-09-29 09:58

「35개국 56개 단체」 각국 문화소개 및 공연 선보여
부산세계시민축제 포스터(자료제공=부산시청)

[아시아뉴스통신=한주성 기자]
부산시(시장 박형준)가 주최하고, 부산국제교류재단(사무총장 정종필)과 (사)문화복지공감(대표 이경혜)이 주관하며, 부산출입국·외국인청, 부산시설공단, KF아세안문화원이 후원하는 제17회 부산세계시민축제가 3년 만에 오프라인 행사로 돌아온다.
 
부산시는 오는 10월 2일 경기시나위오케스트라의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부산유라시아플랫폼 야외광장(부산역 광장)에서 제17회 부산세계시민축제를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 날 대사관, 총영사관, 문화원 등 주한 외국공관을 비롯한 부산지역 외국인커뮤니티, 유관기관 등 35개국 56개 단체의 약 1만여 명 세계시민이 각국의 문화와 공연을 소개하고 서로 소통·화합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국가별 부스에서는 전통공예품 전시와 에티오피아 커피 체험, 모로코, 중국, 인도네시아 등 다양한 국가의 음식 체험 및 관광 홍보기념품 배포 등 세계문화를 직·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다.
 
메인무대에서는 몽골, 인도, 카자흐스탄, 필리핀, 아프리카, 한국 공연팀의 민속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외국인 주민이 직접 경연자로 참여하는「세계민속문화 한마당(All See Go!)」과 세계시민 누구나 현장 참여가 가능한 세계의상콘테스트에서는 국가별 특색있는 공연 및 런웨이가 준비되어 있다.
 
2층 옥상광장에서는 한중일 아동우호그림전 미디어 전시와 갓 만들기, 라이스 클래이 디저트 만들기, 몽골 유목민들의 전통가옥인 ‘게르’를 직접 체험할 수 있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번 부산세계시민축제는 코로나 앤데믹 시대를 맞아 3년 만에 오프라인 행사로 개최되는 만큼 시민들이 좋은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마련했다”며, “부산 속의 세계문화와 세계 속의 한국문화를 함께 체험할 수 있는 이번 축제에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wisechoice8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