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2월 04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최성운 의장, ‘파친코’ 이민진 작가에게 축하의 말 전해

[인천=아시아뉴스통신] 양행복기자 송고시간 2022-11-24 17:26

제2회 부천 디아스포라문학상 시상식이 부천아트센터에서 열린, 부천시의회 최성운 의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사진제공=부천시의회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최성운 부천시의회 의장은 11월 23일 부천아트센터에서 열린 제2회 부천 디아스포라문학상 시상식에 참석해 축하의 말을 전했다.

제2회 부천 디아스포라문학상의 영광은 ‘파친코’를 쓴 이민진 작가에게 돌아갔다.

최성운 의장은 “작품선정에 애써주신 심사위원분들께 감사드리며, 이민진 작가님과 신승미 그리고 이미정 번역가님 모두 축하드린다”라고 말했다.
 
제2회 부천 디아스포라문학상 시상식이 부천아트센터에서 열린 가운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부천시의회

또한 “부천은 도시화 과정에서 다양한 출생지의 사람들이 모여 살고있는 도시”라며 “그래서 이동하는 인간의 삶을 작품으로 승화시킨 디아스포라문학상 시상식이 더욱더 의미있게 다가온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 의회도 세계에 한국문학을 널리 알리는 디아스포라문학상 시상식이 계속될 수 있도록 격려와 응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덧붙였다.

yanghb1117@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