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2일 수요일
뉴스홈 정치
윤재옥, "국민 회초리 달게 받아야...위기 수습 방안 찾을 것”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희나기자 송고시간 2024-04-16 00:00

윤재옥./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희나 기자]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국민들께서 주신 회초리는 달게 받아야 한다."라며 "국민의 신뢰와 지지를 다시 받을 수 있는 정당으로 거듭나는 여정을 시작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윤 원내대표는 지난 15일 4선 이상 국회의원 당선인 간담회에서 "이번 총선에서 우리 국민의힘은 국정을 책임지는 집권 세력으로서 믿음을 국민께 드리지 못했다. 국민 여러분과 우리 당을 지지하고 성원해 주신 당원동지 여러분께 죄송스럽게 생각한다."라며 "108석이라는 참담한 결과에 대해서 어떠한 변명도 있어서는 안 된다."라고 말했다.

이어 "총선 이후 국민들께서는 우리 당이 어떻게 거듭날지를 예의주시하고 계신다. 뼈저리게 반성하고 재탄생하는 모습을 보일 것인지, 아니면 분열하고 갈등하는 모습을 보일 것인지 유심히 지켜보고 계신다. 따라서 우리 국민의힘은 가감 없이 총선 패배를 받아들이되 오직 민심을 나침반으로 삼아 이 난관을 극복해야 한다. 당의 운영 방향을 재설계하는 데 힘과 지혜를 모아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중진의원님들 간담회와 당선인 총회를 시작으로 최선의 위기 수습 방안을 찾기 위한 과정을 밟겠다. 이 과정에서 우리가 단합하고 책임 있는 모습을 보인다면, 국민들의 눈길을 다시 모으고 무너진 신뢰를 재건할 단초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