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2월 05일 일요일
뉴스홈 정치
서금택 세종시의원, “다문화가정 지원 대책 마련하라”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홍근진기자 송고시간 2016-05-12 17:53

12일 열린 제37회 세종시의회 임시회에서 5분 발언을 하고 있는 서금택 의원.(사진제공=세종시의회)

서금택 세종시의원(조치원읍)이 12일 열린 제37회 세종시의회 임시회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이혼 급증으로 해체위기에 놓여 있는 “다문화가정의 지원 대책을 마련하라”고 집행부에 촉구했다.

서 의원은 본격적인 주장에 앞서 “지난해말 세종시에 거주하는 외국인 주민 수는 총 4302명으로 세종시 전체 인구의 2.03%이며, 다문화 가정 세대수는 653세대로 그 속에서 태어난 자녀의 수가 726명에 이르고 있다”고 밝혔다.

또 “세종시의 다문화 가정 이혼 건수가 2012년 18건, 2013년 27건, 2014년 34건으로 매년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전국 17개 시도중 이혼 증가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따라서 서 의원은 이혼 등 해체 위기에 처한 다문화가정의 지원을 위해 ‘전담부서’의 신설, 결혼이민자들에 대한 맞춤형 전문 교육훈련, ‘외국인 주민 및 다문화가족 지원협의회’의 활성화를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다문화가정 구성원들이 소외감을 느끼지 않고 ‘세종시민’이라는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관계공무원들의 적극적인 노력을 당부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