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24일 금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대구한의대, '국가서비스대상' 대학부문 2년 연속 수상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1-07-09 15:37

코스메디컬산업 전문인력 매년 350명 배출
대구한의대학교가 '2021 국가서비스대상' 대학부문 대상을 수상해 변창훈 총장(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대구한의대학교)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대구한의대학교(총장 변창훈)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2021 국가서비스대상' 대학(코스메디컬산업 산학협력)부문 대상에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대구한의대는 1981년 개교 이래 한의학의 과학화 및 세계화의 건학이념을 달성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 오고 있다. 특히 1995년 이후 한방바이오산업 분야를 대학특성화 분야로 설정하고 1997년 전국 최초로 화장품학과를 개설, 2004년 학교기업 기린허브테크(화장품공장) 설립, 자체 브랜드 '자안' 론칭을 통해 관련 제품을 국내는 물론 중국과 동남아에 수출하고 있다.

또한 연구분야에서는 국가선도연구센터(MRC, CRC) 한방생명자원연구센터(RIC) 등 국책사업에 선정돼 코스메디컬 제품의 기초연구와 소재를 개발하고, 한방임상시험센터(CTC) 화장품품질검사기관(DHU바이오융복합센터)에서는 임상시험과 품질검사를 지원하는 등 지역 코스메디컬산업 육성을 위한 산학협력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 결과 2016년 교육부의 프라임사업(화장품특성화대학)에 선정돼 3년간 150억원을 지원받아 화장품공학관 확충, 우수교원 충원, 바이오산업대학 신설 등을 진행해 매년 350명의 코스메디컬산업 관련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있다.

경북도 K-뷰티사업을 2016년부터 현재까지 수행하고 있으며, 경북도 화장품 공동브랜드인 '클루앤코'를 운영해 지역기업들에게 원-스톱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을 뿐 아니라 최근에는 경산시 글로벌코스메틱비지니스센터 위탁운영을 통해 명실상부한 코스메디컬 분야 최고의 대학으로 발돋움했다.

아울러 대구한의대는 2019년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에 선정돼 대학 내 유휴시설에 지역 기업들이 입주해 교수와 대학원생, 학생, 기업이 같은 공간을 활용해 공동기술개발, 애로기술 지원, 산학연계 교육을 할 수 있는 산학일체형 캠퍼스인 'THE PLUS VILLAGE'를 조성해 2022년까지 150개 기업을 유치하고 지역 내 K-뷰티산업 산학협력 거점 역할을 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올해에는 교육부 ODA사업인 국제협력선도대학사업에 선정돼 베트남 호치민기술대학교에 화장품학과 신설과 산학협력체계 구축을 지원하게 돼 국내 대학 최초로 해외에 화장품 교육프로그램을 수출하는 성과를 거뒀으며, 경북도의 지역산업연계형 대학특성화학과 혁신지원사업에 K-뷰티비지니스학과가 선정되기도 했다. 내부적으로는 코스메디컬 분야의 고도화를 위해 바이오산업대학을 바이오제약대학으로 개편했다.

변창훈 총장은 "2년 연속 국가서비스대상을 수상하게 된 것은 대학의 건학이념인 한의학의 과학화 및 세계화를 시대적 트렌드인 학문의 융복합 통해 새롭게 창조한 것을 인정받은 것이어서 무척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코스메디컬 분야와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