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25일 토요일
뉴스홈 청와대
文대통령, 산업부 차관 '공약 발굴' 지시에 "매우 부적절"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자희기자 송고시간 2021-09-09 07:36

文대통령, 산업부 차관 '공약 발굴' 지시에 "매우 부적절"./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자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산업부 차관이 차기 정부에 이른바 '줄 대기'를 시도한 것으로 보인다는 것과 관련해 "차후 유사한 일이 재발하면 엄중하게 책임을 묻겠다"고 경고했다.

8일 청와대 박경미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산업부 차관에 대한 보도 내용 관련해 '매우 부적절하다'며 강하게 질책했다"라며 "또한 문 대통령은 ‘다른 부처에서도 유사한 일이 있는지 살펴보라’고 지시했다"고 밝혔다.

산업부에 따르면 박진규 산업부 1차관은 최근 일부 산업부 직원에게 ‘대선 공약 아젠다를 발굴하고 대선 후보 확정 전 의견을 제시해야 한다’는 취지의 지시를 내렸다. 

박 차관의 이런 발언은 ‘1차관님 말씀 및 지시 요지’라는 제목의 글로 작성돼 산업부 내부 메신저를 통해 일부 부서에 전달됐다.

박 차관의 이 같은 발언을 두고 일각에서는 차기 정권에 '줄 대기'를 시도한 게 아니냐고 비판했다.

이에 산업부는 "산업부는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중장기 과제를 마련하기 위해 1차관 주재로 다양한 정책 아이디어 회의를 개최하고 있다"라며 "박 차관의 지시는 새로운 정책 개발 시 국민 눈높이에 맞춰 일자리, 중소기업, 지역경제 등의 정책에서 구체적인 효과가 나타나야 한다는 것을 강조한 것"이라고 전했다.

yoonjahee@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