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08일 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한번 더 해피엔딩' 김지안, "배우로서도 성장할 수 있었던 소중한 경험이었어요”

[서울=아시아뉴스통신] 황교덕기자 송고시간 2016-03-10 10:57

?

자료사진.(사진제공=킹콩 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지안이 10일 소속사 킹콩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MBC 수목드라마?‘한번 더 해피엔딩’ 종영 소감을 전했다.

김지안은 극중 구해준(권율 분)을 적극적으로 짝사랑하는 여고생 구연미 역을 맡았다.그는 사랑 앞에서 솔직하고 당돌한 매력을 발산해 극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또 그는 긴 생머리에 큰 눈망울과 풋풋한 교복차림으로 청순한 비주얼을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지안은 종영 소감에 대해 "첫 공중파 드라마 출연이라 설렘 반, 걱정 반으로 시작했던 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끝이 왔네요. 아쉬운 마음이 가득합니다”라며 “존경하는 선배님들, 좋은 스태프들과 함께 촬영하며 많은 것들을 배울 수 있었고, 배우로서도 성장할 수 있었던 소중한 경험이었어요”라고 감사한 마음을 드러냈다.
?
한편 김지안은 웹 드라마 ‘악몽선생’에 캐스팅 되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또한 그는 데뷔 1년 만에 영화 ‘올레’와 ‘지젤, 다시 태어나’에 연이어 캐스팅되며 ‘차세대 유망주’로 떠오르고 있다.
?

자료사진.(사진제공=킹콩 엔터테인먼트)

?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