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6일 일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최원영, '화랑' 캐스팅 확정...귀족 출신 명의원 연기 선보인다

[서울=아시아뉴스통신] 황교덕기자 송고시간 2016-03-10 20:19


?

최원영.(사진제공=사람엔터테인먼트)

배우 최원영이 차기작으로 KBS2 드라마 '화랑: 더 비기닝(극본 박은영, 연출 윤성식, 이하 '화랑')'을 선택해 주목받고 있다.
최원영은 '화랑'에서 신라의 명의인 안지공을 연기하며 색다른 귀족 출신 의원을 표현할 예정이다. 그가 연기하는 안지공은 스스로 몰락을 선택한 진골 귀족 출신으로 부유하지 못한 상황에서도 아픈 이들을 치료하는 매력적인 인물이다.


그는 최근 tvN 드라마 '두번째 스무살'에서 찌질하지만 미워할 수 없는 애증의 불륜남 김우철을 연기하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최원영은 또한 최근 SBS 드라마 '돌아와요 아저씨'에서는 야망남 차재국을 연기하며 180도 다른 연기 변신을 시도해 주목았다.


그가 출연하는 '화랑'은 드라마 상 최초로 신라 시대의 화랑의 삶을 사실적으로 표현할 예정이어서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화랑'은 2016년 하반기 KBS2에 방송될 예정이다.
?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