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1월 27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북도, 2016 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가등급’ 획득

[충북=아시아뉴스통신] 백운학기자 송고시간 2016-09-17 08:00

충북도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충북도가 2016 정부합동평가에서 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실적 평가에서 ‘가’등급을 받았다.

17일 충북도에 따르면 도는 장애인생산품 구매 확대를 위해 매월 도 실·과, 시·군의 구매 현황을 공표하고 있다.

도청 직원들은 추석을 맞아 장애인 생산품 팔아주기 운동에 나서 9300만원을 구매했다.

이는 지난해 추석 판매액 6200만원 50% 증가한 것이다.

도는 매년 명절마다 장애인직업재활시설의 생산품을 홍보하고 구매를 독려하는 등 장애인생산품에 대한 인식개선과 장애인들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공공기관이 장애인생산품 구매에 먼저 앞장서야 장애인생산품에 대한 인식 전환과 판로를 넓히는 계기가 된다”고 말했다.

한편 충북에는 730여명의 장애인들이 21곳 장애인직업재활시설에서 돈가스, 반건시 등 40여종의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