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08일 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기억' 이성민 "이준호와의 '케미', '미생' 임시완을 뛰어넘을 것"

[서울=아시아뉴스통신] 황교덕기자 송고시간 2016-03-10 17:15


?

'기억' 이성민.(사진제공=CJ E&M)

배우 이성민이 10일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 디노체컨벤션에서 열린 tvN 특별기획드라마 '기억(극본 김지우, 연출 박찬홍)' 제작발표회에서 "좋은 드라마가 나온 것 같다. 많은 분들이 봤으면 좋겠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이성민은 이날 “'시그널'의 후속작으로 편성돼 굉장히 부담스럽다”며 "'시그널'의 후광을 잇는 좋은 드라마가 나올 것 같다"고 말해 주위의 이목을 끌었다.


그는 또 최근 종영한 SBS 드라마 '리멤버-아들의 전쟁'에서 비슷한 알츠하이머 소재가 등장한 것에 대해 "'기억'을 하기로 결정하고 '리멤버'란 드라마를 잠시 봤다. 때마침 변호사란 직업도 나오더라. 하지만 '기억'과는 다른 이야기를 하고 있다"며 "'기억'이란 드라마 때문에 부담을 느끼고 있진 않다"고 솔직한 속내를 털어놨다.


이성민은 이어 '기억'에서 같이 연기를 한 배우 이준호와의 호흡에 대해 “제가 남배우와 '썸' 타는 것 전문 배우다. 이준호와는 임시완을 뛰어넘는 '케미'가 생긴 것 같다”고 덧붙여 현장의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이밖에도 첫방송 시청률 공약에 대해 언급하며 “'미생' 때만 해도 프리허그 공약을 세웠는데 우리끼리는 '시그널'의 후광을 이어 4%만 나와도 괜찮다는 얘기가 나왔다”고 말했다.


한편 '기억'는 알츠하이머 판정을 받은 로펌 변호사 박태석(이성민 분)이 인생을 걸고 펼치는 마지막 편론기를 다룬 드라마다. 이번 제작발표회에는 이성민을 비롯해 배우 김지수, 박진희, 이준호, 윤소희, 이기우, 박찬홍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