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23일 목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박형준 시장, “해외마케팅 지원으로 지역 물류기업 부흥 계기 마련”

[부산=아시아뉴스통신] 최상기기자 송고시간 2021-07-31 13:17

해외마케팅 지원사업에 참여할 지역 물류기업 모집… 이메일로 신청서 접수
부산시청사 전경 항공사진(사진제공=부산시)

[아시아뉴스통신=최상기 기자] 부산시(시장 박형준)가 지역 물류기업의 자생력을 높이고 경제효과를 창출하기 위한 「지역 물류기업 해외마케팅 지원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부산시는 (재)부산테크노파크와 함께 대기업과의 물류 경쟁 속에서 네트워크 및 자본조달 열세 등에 직면한 지역 영세물류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이번 사업을 통해 해외마케팅을 지원한다.
 
시는 20개 기업을 선정해 해외컨설팅과 교육 및 비즈니스 네트워크 구축, 물류 플랫폼 활용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지역 물류기업의 해외 신규물량을 확보할 뿐만 아니라 신성장동력을 발굴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지원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세부 내용은 ▲WCA(World Cargo Alliance,국제화물포워딩연합) 가입 해외 화주 연계를 통한 물량확보 ▲유엔조달 물류시장 진출 컨설팅 ▲디지털 플랫폼 활용 등이다.
 
사업 참여 신청은 참가신청서와 기업현황서 등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재)부산테크노파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부산시는 이번 사업이 지역 물류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특히 코로나19로 급변하는 물류 환경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나가는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사업시행자인 부산테크노파크는 올해 사업의 성과를 분석하여 내년에는 다양한 신사업을 추가로 발굴해 검토할 예정이다.
 
국제물류주선업을 비롯한 지역 물류기업들은 “물류기업의 시장 확대를 위해 꼭 필요한 사업”이라고 입을 모았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번 사업이 코로나19로 침체를 겪고 있는 지역 물류기업에 새로운 부흥의 계기로 작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