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18일 목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부산시, 부산 데이터 스타트업 위크엔드 개최

[부산=아시아뉴스통신] 한주성기자 송고시간 2022-07-29 00:20

3일 동안 데이터를 활용하여 삶의 변화를 그린다
스타트업 위크엔드(사진제공=부산시청)

[아시아뉴스통신=한주성 기자]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내일(29일)부터 3일간 부산빅데이터혁신센터(8월 개소 예정)에서 ‘부산 글로벌 데이터 스타트업 위크엔드(Startup Weekend Busan Big Data for Good)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스타트업 위크엔드(STARTUP WEEKEND)는 테크스타(Techstars)*의 창업가 교육 프로그램으로 2007년 미국 콜로라도(Boulder)에서 시작되어 현재는 전 세계 각 도시에서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가 모여서 3일 동안 창업의 전 과정을 응축하여 팀 빌딩, 서비스·제품 프로토타입, 프로젝트 등을 개발하는 초단기 창업 프로그램이다.
 
* 테크스타(Techstars) : 와이콤비네이터(Y Combinator)와 500 스타트업스(500 Startups)와 함께 세계적으로 인지도가 높은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부산시와 부산테크노파크는 지역 데이터 산업의 자생력 강화를 위하여 올해 처음으로 미국의 테크스타(Techstars)의 창업 육성프로그램을 도입, 글로벌 네트워크와 연계하여 ‘부산 글로벌 데이터 스타트업 위크엔드’를 진행한다.
 
‘부산 글로벌 데이터 스타트업 위크엔드’에는 부산의 공공데이터 등을 활용하여 디지털 대전환 기술창업을 꿈꾸는 국내·외 4차산업혁명 기술 전문가 50명이 참가한다. 그중 외국인 전문가도 21명이 있다. 참가자는 지난 20일까지 온라인으로 참가 신청을 받았고, 서류심사와 전화 면접을 통해 최종 선발했다.
 
이번 행사에는 ‘테크스타’, ‘아고라(Agora.io)’*, ‘구글포스타트업(Google for Starups)’** 등 쟁쟁한 협력사들이 참여하며, 최근 글로벌 여성 여행자 앱으로 주목받는 ‘노마드헐(NomadHer)’의 김효정 대표의 특강과 이미지 인식 개발 플랫폼 ‘이마가(Imagga)’의 크리스 게오르기에프(Chris Georgiev)대표의 비즈니스 모델 캔버스 워크숍도 예정되어 있다.
 
또한, 홍승우 코드스테이트* 개발 강사와 김철훈 스타트업홉 대표, 조희주 카카오게임즈 개발 수석, 임동욱 아고라 한국지사장, 김진원 국립한경대학교 교수 등이 멘토로서 참여한다.
  
참가자와 멘토 등은 3일간 공공데이터 등 활용에 대한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관련 서비스와 제품 개발에 몰두한다. 디지털 전환 관련 다양한 아이디어를 통한 솔루션 및 사업모델 등도 개발한다. 그리고 기술·디자인·마케팅·기획 등에 대한 멘토링, 전문 워크숍, 피칭(발표) 연습 등도 이뤄진다.
 
참가자들 간 팀을 이뤄 만든 결과물을 평가해 1등에는 상금 100만 원, 2등 50만 원, 3등 30만 원을 각각 수여한다. 또한, 1개 팀을 선정하여 ‘디지털전환 부트캠프’에 참여할 기회를 준다. ‘디지털전환 부트캠프’는 오는 8월 22일부터 16주간 부산빅데이터혁신센터에서 열리며, 분야별 전문가 교육·멘토링 등을 통해 시제품 개발과 시장 출시를 목표로 사업화에 집중하는 프로그램이다.
 
이준승 부산시 디지털경제혁신실장은 “데이터는 4차산업혁명 시대에 석유와 같은 것으로 인공지능과 디지털 대전환을 위한 핵심 자원”이라며, “국내 데이터 산업이 수도권에 편중되어 있어 혁신역량인 데이터 전문기업과 전문인력이 부족한 지역의 열악한 여건을 극복하기 위해 이번 ‘스타트업 위크엔드’와 같은 검증된 글로벌 챌린지 사업을 추진하는 등 전문기업 육성과 인재 양성을 동시에 추진하여 단시간에 수도권을 따라잡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wisechoice8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