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3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인천시송도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 올림픽 방송 서비스 파트너로 선정!“

[인천=아시아뉴스통신] 양행복기자 송고시간 2017-06-26 10:00

-평창 올림픽의 생생한 현장 소식, 유타대학교에서 전한다!-
지난 리우 올림픽 당시 올림픽 방송 서비스(OBS)의 방송 교육 프로그램(BTP)에 학생들이 참여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유타대학교)

인천 송도에 위치한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가 국제 올림픽 위원회의 주관 방송사인 올림픽 방송 서비스(Olympic Broadcasting Services, 약칭 OBS)의 방송 파트너로 선정되었다.
 
이번 국제 올림픽 위원회 방송 파트너 선정을 통해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 재학생들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를 앞두고 올림픽 방송 서비스가 진행하는 방송 교육 프로그램(Broadcast Training Program, BTP)에 참여하게 된다.
 
지난 리우 올림픽 당시 올림픽 방송 서비스(OBS)의 방송 교육 프로그램(BTP)에 오리엔테이션에 학생들이 참석해 설명을 듣고 있다.(사진제공=유타대학교)

국제올림픽위원회(IOC)의 공식 주관 방송사인 올림픽 방송 서비스(OBS)는 원활한 올림픽 경기 중계를 위해 올림픽 중계 영상 제공 및 올림픽 방송 시스템 구축, 전문인력 조달 등 올림픽 방송 중계 전반을 책임지고 있다.
 
이와 더불어 올림픽 방송 서비스(OBS)는 지난 1992년부터 방송 산업의 인재 육성을 위해 방송 트레이닝 프로그램(Broadcast Training Program, BTP)을 진행 중이다. 이를 통해 올림픽 개최국의 대학교와 파트너십을 맺어 올림픽 중계 방송을 위한 체계적인 교육을 진행하고, 관련 분야의 전문가를 꿈꾸는 학생들에게 심도 있는 실무 능력 향상 기회를 제공한다.
 
지난 리우 올림픽 당시 올림픽 방송 서비스(OBS)의 방송 교육 프로그램(BTP)에 참여한 학생들이 관계자들과 함께 워크숍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유타대학교)

특히, 올림픽 방송 서비스(OBS)는 2002년 제 19회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 준비를 계기로 미국 유타대학교를 파트너 대학교로 선정한 이후 지금까지 협력 관계를 유지해오고 있다.

2002년 당시 유타대학교 솔트레이크 캠퍼스를 대표해 올림픽 방송 서비스(OBS)와 함께 방송 중계를 진행했던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 폴 로즈 (Paul Rose) 교수는 지금까지 OBS와 우호적 관계를 유지하며, 올림픽 방송 서비스(OBS)의 방송 트레이닝 프로그램(BTP) 유치를 위해 힘써왔다.
 
올림픽 방송 서비스(OBS) 관계자 루애나 플로렌티노(Luana Florentino)는 “유타대학교 커뮤니케이션학과의 경우 해당 분야의 훌륭한 교수진과 우수한 교육 프로그램을 갖추고 있어 2002년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 당시 파트너십을 체결해 올림픽 방송 제작에 큰 도움을 얻었다”며,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 재학생들 역시 올림픽 방송 중계를 위한 방송 실무 지식 및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능력이 뛰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특히 이번에는 영화영상학과 학생들의 참여를 통해 영상의 질을 한층 더 높일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올림픽 방송 서비스(OBS)의 방송 트레이닝 프로그램은 올림픽 방송 중계에 관한 전반적인 이해를 돕는 워크숍과 지원 직무 별 실무 체험 교육 세션으로 구성된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총 950여 명의 학생이 참여하며, 중계영상관리, 음향관리, 방송중계 등 총 9개 직무로 나눠 교육이 진행된다. 교육 과정 수료 후 최종 평가를 거쳐 선발된 650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실제 올림픽 현장에서 업무를 수행하는 유급 인턴십 기회가 주어진다.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 크리스 아일랜드(Chris Ireland) 대표는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와 국제 올림픽 위원회의 방송 서비스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방송산업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학생들에게 올림픽 중계에 직접 참여해볼 수 있는 귀중한 기회를 제공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전문 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학생들에게 다양한 실무 경험과 체험 기회를 제공해 글로벌 전문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4년 9월 인천 송도에 개교한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는 현재 2017년도 가을학기 신입생 및 편입생을 모집하고 있다. 6월 30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모집은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 웹사이트에서 온라인으로 지원 가능하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