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20년 01월 23일 목요일

뉴스홈 스포츠 스포츠일반
전주월드컵골프장, 겨울철 단축 운영…첫 티업 오전 5시, 마지막 티업 오후 7시

오는 12월부터 내년 2월까지…예약상황에 따라 탄력적으로 운영

[전북=아시아뉴스통신] 서도연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1월 18일 11시 53분

전주월드컵골프장.(사진제공=전주시설공단)


전주시설공단(이사장 전성환)은 겨울철을 맞아 전주월드컵골프장 운영시간을 단축하고, 예약상황에 따라 탄력적으로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겨울철은 추운 날씨로 인해 새벽과 야간 시간대 이용률이 감소하는 시기다.
 
공단은 이에 따라 12월 1일부터 내년 2월 29일까지 3개월간 첫 티업 시간을 오전 4시 41분에서 오전 5시로 늦추고, 마지막 티업 시간을 오후 7시 30분에서 오후 7시로 앞당긴다.
 
또 새벽과 야간 시간대 이용이 거의 없는 혹한기에는 운영시간을 더욱 단축하는 등 예약상황에 따라 탄력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전주월드컵골프장은 도심 인근에 위치한 9홀 퍼블릭 골프장으로 접근성이 좋을 뿐 아니라 이용료도 저렴해 시민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전성환 이사장은 “겨울철을 맞아 월드컵골프장을 찾는 이용객들의 안전한 라운딩을 위해 시설 안전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최상의 잔디 상태로 이용객 성원에 보답하는 등 도심 속 골프 명소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lulu0402@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