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13일 목요일
뉴스홈 스포츠
손흥민 슈퍼골 리그 5호골, 토트넘-번리 전반 3-0 종료

[경기=아시아뉴스통신] 박다솜기자 송고시간 2019-12-08 01:11

8일 토트넘 손흥민이 영국에서 열린 번리와의 경기에서 리그 5호골을 넣은 후 환호하는 모습.[사진출처=SPOTㅍ365 사이트 화면 캡쳐]

[아시아뉴스통신=박다솜 기자] 8일 자정(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훗스퍼 스타티움에서 열린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경기에서 손흥민이 선발 출전한 가운데 전반전에 손흥민이 골을 넣으면서 토트넘이 3-0으로 리드를 잡고 전반전이 종료됐다.

주제 무리뉴 감독은 오늘 경기에서 손흥민, 해리 케인, 델리 알리, 루카스 모우라를 전방에 배치했다. 무리뉴 감독 체제에서 손흥민은 4경기 연속 베스트11 포함이다.

토트넘은 전반 경기가 시작되자만자 4분만에 손흥민의 패스를 받은 해리 케인이 강력한 중거리 슛을 날려 번리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로써 손흥민은 리그 7호 도움을 기록했다.

이어 곧 바로 전반 9분 손흥민이 슛을 날리 가운에 문전 혼전 상황에서 모우라가 득점에 또 다시 성공했다.

손흥민은 전반 30분 내내 공격진으로 번리 진영을 흔들며 2골에 도움을 준 가운데 전반 32분에 슈퍼골을 터트렸다. 손흥민은 토트넘 진영 패널티박스에서 공을 잡은 뒤 무려 70여m를 단독으로 질주하면서 번리 수비수를 연달아 제치고 상대진영에 도달한 후 오른발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이 골로 손흥민은 리그 5호골이자 시즌 10호골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토트넘 입단 후 지난 2017년 4월 2일 번리와의 원정경기에서 후반 32분 번리를 상대로 한 골을 넣으며 토트넘의 2-0 승리를 견인한 바 있다.

손흥민은 올 시즌 공식 19경기에 출전해 EPL 4골,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5골을 넣었으며 한 골을 더 추가하면, 2016-17시즌 이후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하게 된다.

한편 번리는 전반 내내 토트넘 문전을 두두렸으나 손흥민의 토트넘에 3-0 무릎은 끊은 채 전반을 끝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