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2월 29일 토요일
뉴스홈 정치 정치일반
이은권 의원, “보문산 관광자원화 사업 조속히 추진해야”

보문타워 건립을 통한 원도심 활성화해야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선치영기자 송고시간 2020-01-20 14:51

이은권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대전 중구)./아시아뉴스통신=선치영 기자.


[아시아뉴스통신=선치영 기자]자유한국당 이은권 국회의원(대전 중구)은 20일 보문산 전망대를 새로운 랜드마크 타워로 탈바꿈하는 것을 기반으로 한 보문산 관광 자원화 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촉구하고 나섰다.
 
이은권 의원은 지난 20대 총선에서 제1호 공약으로 옛 충남도청사 이전부지 문제 해결과 보문타워 건립을 통한 원도심 활성화를 약속했다.
 
이에 옛 충남도청사 이전부지 문제를 중구의 원도심 활성화를 위해 가장 시급한 현안으로 인식하고 국회 등원과 함께 1호 법안으로 ‘국유재산특례제한법 일부개정안’을 대표 발의해 2017년 1월 20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시킴으로써 802억에 달하는 부지매입 비용을 해결하는 등 대전시가 옛 충남도청 부지를 주도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길을 열어 원도심 활성화의 획기적인 전기를 마련했다.

또한, 이 의원은 충남도청사 부지 활용에 있어 중앙부처와 수많은 협의를 하면서 공공기관이 이전할 수 있도록 물밑에서 대전시와 가교 역할을 톡톡히 해오고 있다.
 
이어 자신의 공약 1호인 보문산 전망대를 대전시의 랜드마크인 보문산 타워로 건립하여 기존 오월드를 활용한 볼거리와 놀거리 확충, 뿌리공원 및 이사동 유교 전통효문화시설 연결 프로그램 및 연계교통수단과 숙박시설설립, 새로이 그 모습을 드러낼 야구장과 기존 문화예술 콘텐츠를 연계한 보문산 관광자원화 사업 성공을 위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이은권 의원은 “보문산 관광개발 사업은 예전부터 구체적인 개발계획이 나왔으나 경제성 및 사업성 부족, 생태경관 훼손 등으로 추진이 지지부진했다”며 “그동안 대전시와 각계각층의 많은 의견수렴을 거쳐 현재는 실현 가능성이 매우 커지게 된 상황으로 침체된 원도심 활성화의 기폭제 역할을 하게 될 보문산 타워 건립을 조속히 추진해야 한다”고 보문산 관광화사업을 위한 목소리를 높였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