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0월 21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세종시 조치원중, 2021년까지 청춘공원으로 이전키로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홍근진기자 송고시간 2018-10-16 10:18

남녀공학으로 새출발..조치원여중도 가칭 '세종중'으로 리모델링 계획
오는 2021년 이전 재배치하는 조치원중학교와 가칭 세종중학교 이전 개념도.(사진제공=세종시교육청)

세종시 조치원중학교가 오는 2021년까지 남녀공학으로 바뀌어 청춘공원부지로 이전하게 됐다.

16일 세종시교육청은 브리핑을 통해 이같은 내용과 함께 조치원여중도 현위치에서 시설현대화를 통해 남녀공학으로 만들고, 교명을 가칭 '세종중'으로 바꿀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시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결정은 조치원 학구내 열악한 교육시설과 통학여건 등으로 신도시로 학생들이 전학하면서 초등학생은 증가하는데 중학생 수가 감소하는 사태를 막기 위해 내리게 됐다.

현재 두 학교는 각각 단성(남.녀) 학교로 시교육청은 지난 2016년부터 두 학교를 혼성 학교로 바꿔 이전 재배치 계획을 수립해 추진해 왔으나 지역민들과 동창들의 반대에 부딪혀 어려움을 겪었다.
 
오는 2021년 세종시 조치원 청춘공원으로 이전 재배치하는 조치원중 위치도.(사진제공=세종시교육청)

시교육청은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3차례 공청회를 통해 지역민들을 설득했으며 연구용역을 추진, 지난해 11월에는 시청으로부터 청춘공원 예정지 내에 1만7000㎡(5100여평) 규모의 학교부지를 얻었다.

이어 시교육청은 지난 9월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에서 '적정' 판정을 받음으로써 약 248억원이 들어가는 남녀공학 31학급 756명의 조치원중학교 이전 재배치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또 조치원여중은 약 90억원을 투입해 남녀공학 27학급 594명을 가진 학교로 리모델링 할 예정이며, 두 학교 출신이 많은 지역 정서를 감안해 각 학교의 학적과 동창회는 승계케 할 방침이다.

최교진 교육감은 "두 학교의 이전 재배치에 따른 조기 안정을 위해 TF팀을 운영할 예정"이라며 "학교 이전 후 남게되는 조치원중학교 활용방안도 교육공동체 의견을 수렴해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